책 낭독 소리 낭랑한 강남… 문향 흐르는 문화도시

도시 품격 높이는 강남구 독서문화정책

중앙부처 여성 고위공무원 지난해 첫 100명 넘었다

정부 ‘공공부문 균형인사 보고서’ 발간

이틀 뒤 71주년… 국회서 잠만 자는 여순사건특별법

1만여명 희생… 제주 4·3사건과 쌍둥이

산업현장체험·수학여행은 공업도시 울산이 딱이야

마이스터고 초청 ‘산업관광 팸투어’…현대重·현대車·S-OIL 견학·명장 강연

폰트 확대 폰트 축소 프린트하기

전국 마이스터고 산업현장 체험 및 수학여행 관계자들이 19일 울산박물관 산업사관에서 울산 산업시설에 대해 설명을 듣고 있다.
울산시 제공

울산시는 19일 전국 마이스터고(산업수요 맞춤형 고등학교)의 산업현장 체험 및 수학여행 관계자를 초청, ‘울산 산업관광 프로그램 팸투어’를 이날부터 20일까지 이틀 동안 실시한다고 밝혔다. 이번 팸투어는 우리나라 최대 산업도시 울산의 우수한 산업관광 자원과 지역 역사·문화·생태 관광지를 연계한 울산 산업관광 프로그램을 전국에 알리기 위해 마련됐다.

참가자들은 첫째 날 울산박물관을 방문해 산업사관과 울산산업 명장 요람인 울산 명장의 전당을 견학했고 대한민국 명장 강연을 들었다. 이어 세계 제일의 조선해양 기업인 현대중공업을 찾아 기념전시관, 기업 현황, 선박건조 현장을 탐방했다. 둘째 날은 연간 160만대의 자동차 생산 능력을 갖춘 현대자동차 울산공장을 방문해 자동차 생산라인을 시찰한다. 또 종합에너지 기업 S-OIL 울산공장도 찾아 정유와 석유화학 제조 공정 설명을 듣고 견학한다. 오후에는 남구 장생포 고래마을 특구와 대한민국 제2호 국가정원인 태화강국가정원을 방문한다.

울산시는 내년부터 전국 직업계고 고등학생을 대상으로 울산 산업관광 프로그램을 운영한다. 학생들은 기업 현장과 기업문화를 체험하며 진로를 탐색할 수 있고, 기업은 우수 기술인력 확보를 위한 홍보의 장으로 활용할 수 있을 것으로 기대한다.

울산 박정훈 기자 jhp@seoul.co.kr

2019-09-20 18면
페이스북 트위터 카카오스토리 밴드 블로그

버스 앞좌석 여성 머리에 체액 묻혔는데 무죄

국과수 감정 결과 피해자 머리서 피고인 체액 검출법원 “피고인이 고의로 체액 묻혔다고 단정 못 해”시내버스에서 앞자리에서 …

많이 본 뉴스

Leader’s Today

같이의 가치 ‘도봉 육아’

이동진 서울 도봉구청장

주민 참여형 ‘안전 급식 시대’

유덕열 서울 동대문구청장

2개월째 ‘혁신 금메달’

이정훈 서울강동구청장

뚝섬역상점가 ‘청춘놀이터’

정원오 서울 성동구청장

자료 제공 : 정책브리핑 korea.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