카페·미용실, 지자체 신고만 하면 바로 영업

정부 ‘행정기본법’ 7일 국무회의 의결

대기업 절반 ‘근로시간 단축제’ 도입

고용부, 올 법 적용 대상 2978곳 조사

가습기 살균제 피해 인정범위 확대

환경부, 관련 법령 개정안 입법예고

수산과학원 ‘참김’ 복원 나서

폰트 확대 폰트 축소 프린트하기
사라져가는 토종 ‘참김’이 복원된다.

국립수산과학원 해조류바이오연구센터는 양식김에 밀려 자연생태계에서 사라져가는 토종 ‘참김’ 복원작업을 벌이고 있다고 26일 밝혔다.

참김은 일본과 우리나라에서 자생했지만 인공채묘가 가능하지면서 환경적응이 뛰어난 방사무늬김에 밀려 양식장에서 사라지기 시작했다.

참김은 환경적 요인 때문에 자원이 감소하면서 자연 암반에서도 보기 어려워졌다. 현재는 경남 통영·하동, 전남 진도 등에서만 생육이 확인되고 있다. 일본에서는 멸종위기종으로 지정됐다.


이에 따라 연구센터는 토종 참김을 복원하기 위해 전국 각지에서 참김 유전자원을 채집해 8계통주를 보존하고 있다. 또 교잡육종으로 높은 수온과 병에 강한 품종 개발연구를 벌이고 있다.

울산 박정훈기자 jhp@seoul.co.kr
2010-04-27 24면
페이스북 트위터 카카오스토리 밴드 블로그

많이 본 뉴스

Leader’s Today

고교생과 도시문제 해법 찾기

정원오 서울 성동구청장

관악, 생활현장 ‘집중 방역 ’

박준희 서울 관악구청장

더위 물렀거라~

구로 어르신 ‘쿨스카프’ 900개 지원

“30년 만의 폭우도 대비하라”

김수영 서울 양천구청장

우리 지역 자랑볼거리 즐길거리교육&라이프

자료 제공 : 정책브리핑 korea.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