경춘선 복선 퇴계원~ 상천 우선 개통

폰트 확대 폰트 축소 프린트하기
서울~춘천 간 경춘선복선전철 완전 개통을 2개월 앞두고 서울~경기 상천(39㎞)구간이 21일 개통된다.

강원도와 코레일은 20일 경춘선 복선전철화 구간(81.4㎞) 가운데 퇴계원역~상천역 구간을 우선 개통, 현재 무궁화 열차의 운행시간을 조정하기로 했다고 밝혔다.

이렇게되면 하루 38대 운행하는 경춘선 무궁화호 열차의 운행 시간이 현재 1시간 50분대에서 6~11분 단축될 전망이다. 코레일은 경춘선복선전철 개통 전에도 퇴계원~상천역 외 복선화 공사가 마무리되는 구간을 우선 개통하는 방안을 검토 중이다.

이처럼 코레일이 복선철로가 놓인 일부 구간에 대해 우선 개통을 하는 것은 단선인 경춘선 열차가 상하행선 양방향에서 교차할 때 대기시간이 길어지면서 이용객들이 불편을 겪고 있기 때문이다.

1999년부터 공사에 들어가 총사업비 2조 6695억원이 투입된 경춘선복선전철은 첫삽을 뜬 지 10년 만인 오는 12월 21일(잠정) 개통을 앞두고 있다.

완전 개통이 되면 일반형 전동차 기준으로 기존 1시간 50분대였던 서울~춘천 간 운행시간은 1시간 20분대로 단축된다. 운행횟수도 하루 100회 이상으로 늘어날 전망이다.

춘천 조한종기자 bell21@seoul.co.kr
2010-10-21 15면
페이스북 트위터 카카오스토리 밴드 블로그

평생 독신 ‘붉은공주’에게 바이러스 옮긴 사람

스페인 펠리페 6세 국왕 사촌 누나인 마리아 테레사 부르봉 파르파 공주가 신종 코로나바이러스 감염증(코로나19) 치료를 받다가…

많이 본 뉴스

Leader’s Today

통장들 ‘가치 소비’ 의기투합

김수영 서울 양천구청장

자율 휴업 다중시설 100만원 지원

노현송 서울 강서구청장

‘4·19혁명 온라인 국민문화제’

박겸수 서울 강북구청장

마스크 봉제공장 찾은 구청장

유덕열 서울 동대문구청장

자료 제공 : 정책브리핑 korea.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