100만 전북주민 식수원에 ‘오폐수’ 흘린수공

‘전북 최대 식수원’ 용담댐 상류 수질감시기 조작 들통

제주교육청, 원희룡 지사 부인 전문의 채용

보수 월 600만원·주 4일 근무 조건…의회 “부적절한 일”

[공무원이 들려주는 공직이야기] 국세청

성실 납세자엔 ‘도우미’… 체납자엔 ‘저승사자’

topSection[1]['ko_name']

양천구 금연교육 교실로

29개 학교 전문강사 방문강의… 축제의 거리도 금연구역으로

양천구가 지역 청소년들에게 흡연의 폐해를 알리는 데 소매를 걷어붙였다.

구는 학교로 찾아가 흡연 예방 교육을 하는 ‘청소년 클린스쿨’을 운영한다고 17일 밝혔다. 전문 금연강사가 지역 초·중·고교를 직접 찾아가 청소년기 금연의 필요성과 인체의 피해, 담배의 유해성분, 술·담배 거절하기 등에 대해 가르치는 것이다.

올해 청소년 클린스쿨을 운영하기로 한 학교는 모두 29곳이다. 지난 한 달 동안 8곳에서 학생 5000여명이 흡연 예방 교육을 받았다. 16일 양동초, 22일 봉영여중, 23일 신기초등학교를 비롯해 11월까지 각 신청 학교의 일정에 따라 계속 운영된다.

구는 간접흡연의 유해환경으로부터 청소년과 지역 주민의 건강을 보호하기 위해 오는 7월 1일부터 지역 63개 초·중·고 학교절대정화구역과 버스정류장 249곳, 목1동 행복한 세상 백화점 일대 ‘축제의 거리’를 금연구역으로 확대 지정할 계획이다.

한준규 기자 hihi@seoul.co.kr
2014-04-18 28면

20대 기사,운전교습女와 눈맞아 여관 갔다가..

얼마 전 국세청과 감사원 소속 공무원들이 성매매 현장에서 적발돼 파문이 일었습니다. 단속 경찰관들이 현장에 들이닥쳐 당사자…

많이 본 뉴스

Leader’s Today

송하진 전북도지사의 목표

“올해 1만 5500개 일자리 창출”

노현송 강서구청장

반부패 청렴문화 종합대책 마련

박홍섭 마포구청장

양화진 뱃길 탐방 프로그램 운영

김영종 종로구청장

종로 역사 체험 팸투어 행사 운영

자료 제공 : 정책브리핑 korea.kr

우리동네 secret 스토리 더보기

  • 금천구 시흥2동 서울에서 제야의 타종식이 치러지는 곳 하면 으레 종로 보신각을 떠올리기 마련이다. 하지만 보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