단체장의 두 얼굴…취임 3개월만에 선거 공약 ‘없던 일로

교도소 이전 포기, LNG 기지 증설 번복 등

[중앙vs지방 재정갈등 출구 없나](1)지방재정조정제도의

재정력지수로 국고보조금 집행땐 역차별 심각

지방인재 채용목표제 내년부터 7급도 적용…5급에서 확대

저소득층 구분모집도 ‘1% 이상’에서 ‘2% 이상’으로

topSection[1]['ko_name']

양천구 금연교육 교실로

29개 학교 전문강사 방문강의… 축제의 거리도 금연구역으로

양천구가 지역 청소년들에게 흡연의 폐해를 알리는 데 소매를 걷어붙였다.

구는 학교로 찾아가 흡연 예방 교육을 하는 ‘청소년 클린스쿨’을 운영한다고 17일 밝혔다. 전문 금연강사가 지역 초·중·고교를 직접 찾아가 청소년기 금연의 필요성과 인체의 피해, 담배의 유해성분, 술·담배 거절하기 등에 대해 가르치는 것이다.

올해 청소년 클린스쿨을 운영하기로 한 학교는 모두 29곳이다. 지난 한 달 동안 8곳에서 학생 5000여명이 흡연 예방 교육을 받았다. 16일 양동초, 22일 봉영여중, 23일 신기초등학교를 비롯해 11월까지 각 신청 학교의 일정에 따라 계속 운영된다.

구는 간접흡연의 유해환경으로부터 청소년과 지역 주민의 건강을 보호하기 위해 오는 7월 1일부터 지역 63개 초·중·고 학교절대정화구역과 버스정류장 249곳, 목1동 행복한 세상 백화점 일대 ‘축제의 거리’를 금연구역으로 확대 지정할 계획이다.

한준규 기자 hihi@seoul.co.kr
2014-04-18 28면

교사, 女학생 애교에 어쩔 수 없이 응했다가…

수업시간에 여고생들 앞에서 수차례에 걸쳐 담배를 피우는 흉내를 낸 교사에 대한 징계는 정당하다는 법원 판결이 나왔다. 서울…

많이 본 뉴스

Leader’s Today

박찬우 前안행부1차관

“순환보직 인사 비효율…공무원 전문직 늘려야”

성장현 용산구청장

이태원으로 세계여행 고고!…11~12일 지구촌 축제

화계사 주지 수암 스님

송암교회·수유1동성당과 15년간 합동 바자회 262명 지원

유종필 관악구청장

‘책꿈맘’ 7년째 독서모임 운영

자료 제공 : 정책브리핑 korea.kr

우리동네 secret 스토리 더보기

  • 금천구 시흥2동 서울에서 제야의 타종식이 치러지는 곳 하면 으레 종로 보신각을 떠올리기 마련이다. 하지만 보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