세월호 인양업체에 中 상하이샐비지 선정

특조위 예산 결국 절반 깎아 89억 확정

“민간에 자리 뺏길라” 개방형공모 노심초사

[지금 대전청사에선] 내부 경쟁도 치열…긴장감 팽팽

서울시, 재난 현장에 드론 띄운다

인명구조 등 초기 대응 능력 강화

topSection[1]['ko_name']

양천구 금연교육 교실로

29개 학교 전문강사 방문강의… 축제의 거리도 금연구역으로

양천구가 지역 청소년들에게 흡연의 폐해를 알리는 데 소매를 걷어붙였다.

구는 학교로 찾아가 흡연 예방 교육을 하는 ‘청소년 클린스쿨’을 운영한다고 17일 밝혔다. 전문 금연강사가 지역 초·중·고교를 직접 찾아가 청소년기 금연의 필요성과 인체의 피해, 담배의 유해성분, 술·담배 거절하기 등에 대해 가르치는 것이다.

올해 청소년 클린스쿨을 운영하기로 한 학교는 모두 29곳이다. 지난 한 달 동안 8곳에서 학생 5000여명이 흡연 예방 교육을 받았다. 16일 양동초, 22일 봉영여중, 23일 신기초등학교를 비롯해 11월까지 각 신청 학교의 일정에 따라 계속 운영된다.

구는 간접흡연의 유해환경으로부터 청소년과 지역 주민의 건강을 보호하기 위해 오는 7월 1일부터 지역 63개 초·중·고 학교절대정화구역과 버스정류장 249곳, 목1동 행복한 세상 백화점 일대 ‘축제의 거리’를 금연구역으로 확대 지정할 계획이다.

한준규 기자 hihi@seoul.co.kr
2014-04-18 28면

“우리 애한테 물어보니 몇번 경험했다며… 선생

교장을 포함한 5명의 남자 교사가 동료 여교사와 여학생을 장기간 성추행·성희롱한 사건의 실체가 드러나면서 교육계 전체가 충격에 빠졌다. 가뜩이나 땅에 떨어진 교권이 이번 일로 더욱 추락하게 됐다는 개탄이 이어지는 가운데, 특히 학부모들이 느끼는 충격과 분노…

많이 본 뉴스

Leader’s Today

성장현 용산구청장

구청사에 광복 70주년 ‘태극기 터널’

김우영 은평구청장

8일 구청 광장서 ‘워터파크’ 이벤트

김기동 광진구청장

6일 자투리 텃밭 분양자 영농교육

정원오 성동구청장

주민 70명 응봉산 등 ‘산림지킴이’

자료 제공 : 정책브리핑 korea.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