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이종원의 카메라 산책] 중앙경찰학교 여경(女警) 훈련장을

사격부터 산악훈련까지… 24시간이 모자라

[이슈&이슈] 제주도, 일관성 없는 사업 추진 논란…투자자

단체장 입맛 따라 개발 정책 ‘갈팡질팡’

topSection[1]['ko_name']

양천구 금연교육 교실로

29개 학교 전문강사 방문강의… 축제의 거리도 금연구역으로

양천구가 지역 청소년들에게 흡연의 폐해를 알리는 데 소매를 걷어붙였다.

구는 학교로 찾아가 흡연 예방 교육을 하는 ‘청소년 클린스쿨’을 운영한다고 17일 밝혔다. 전문 금연강사가 지역 초·중·고교를 직접 찾아가 청소년기 금연의 필요성과 인체의 피해, 담배의 유해성분, 술·담배 거절하기 등에 대해 가르치는 것이다.

올해 청소년 클린스쿨을 운영하기로 한 학교는 모두 29곳이다. 지난 한 달 동안 8곳에서 학생 5000여명이 흡연 예방 교육을 받았다. 16일 양동초, 22일 봉영여중, 23일 신기초등학교를 비롯해 11월까지 각 신청 학교의 일정에 따라 계속 운영된다.

구는 간접흡연의 유해환경으로부터 청소년과 지역 주민의 건강을 보호하기 위해 오는 7월 1일부터 지역 63개 초·중·고 학교절대정화구역과 버스정류장 249곳, 목1동 행복한 세상 백화점 일대 ‘축제의 거리’를 금연구역으로 확대 지정할 계획이다.

한준규 기자 hihi@seoul.co.kr
2014-04-18 28면

김보성, 그렇게 ‘의리’ 찾더니 결국 경찰에서

“청장님, 저도 이제 경위가 된 지 4년이 됐습니다. 이제는 경감으로 승진시켜 주실 때가 되지 않았습니까? 으리(의리)!” 지난 …

많이 본 뉴스

Leader’s Today

김영배 성북구청장

사회연대경제 지방정부협의회 2기 회장 내정

유덕열 동대문구청장

‘술 대신 숲으로’ 업무스트레스 싹~…직원 재충전 프로그램

김기동 광진구청장

18일 자원봉사 박람회…활동 홍보·체험

차성수 금천구청장

서울 첫 ‘선데이파크’ 19일 개장…일요일엔 가족과 함께

자료 제공 : 정책브리핑 korea.kr

우리동네 secret 스토리 더보기

  • 금천구 시흥2동 서울에서 제야의 타종식이 치러지는 곳 하면 으레 종로 보신각을 떠올리기 마련이다. 하지만 보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