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누리예산 다 써도 3000억 남아”

감사원 시·도교육청 감사 결과 발표

“농수축산품 제외” “뇌물로 경제 못살려”

‘김영란법 공청회’ 찬반 팽팽

“내 기억력이 10초? 같은 미끼 안물어요”

헌팅퍼드 교수 수산회의 강연

topSection[1]['ko_name']

양천구 금연교육 교실로

29개 학교 전문강사 방문강의… 축제의 거리도 금연구역으로

수정 : 2014-04-18 04:27
양천구가 지역 청소년들에게 흡연의 폐해를 알리는 데 소매를 걷어붙였다.

구는 학교로 찾아가 흡연 예방 교육을 하는 ‘청소년 클린스쿨’을 운영한다고 17일 밝혔다. 전문 금연강사가 지역 초·중·고교를 직접 찾아가 청소년기 금연의 필요성과 인체의 피해, 담배의 유해성분, 술·담배 거절하기 등에 대해 가르치는 것이다.

올해 청소년 클린스쿨을 운영하기로 한 학교는 모두 29곳이다. 지난 한 달 동안 8곳에서 학생 5000여명이 흡연 예방 교육을 받았다. 16일 양동초, 22일 봉영여중, 23일 신기초등학교를 비롯해 11월까지 각 신청 학교의 일정에 따라 계속 운영된다.

구는 간접흡연의 유해환경으로부터 청소년과 지역 주민의 건강을 보호하기 위해 오는 7월 1일부터 지역 63개 초·중·고 학교절대정화구역과 버스정류장 249곳, 목1동 행복한 세상 백화점 일대 ‘축제의 거리’를 금연구역으로 확대 지정할 계획이다.

한준규 기자 hihi@seoul.co.kr
2014-04-18 28면

“야동 같이보자” 딸 무릎에 앉혀놓고…짐승 아

“임신을 했는지 검사해야 한다”, “야동을 같이 보자”는 말로 딸을 성추행한 40대 아버지에게 징역형이 선고됐다.인천지법 부…

많이 본 뉴스

Leader’s Today

내 정원 여니 마을 열리네

성북, 정릉 교수단지 정원축제

우리 손으로 일자리도 만든다

서대문구 어르신 일자리 창작센터

女구청장 ‘딸들의 안전’ 챙긴다

서초 조은희 “화장실에 CCTV”

“제 청렴성, 몇 점인가요?”

강남구청 직원들이 단체장 평가

우리 구 자랑볼거리 즐길거리교육&라이프

자료 제공 : 정책브리핑 korea.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