고위공무원 10명 중 1명 민간인 뽑는다

‘개방형 직위’ 메스…인사처 6일까지 부처별 조정안 요청

목사·예비역대위도 모래자루 메고 지원…

전주 환경미화원 경쟁률 57.5대1… 역대 최고

선거법위반, 연금 챙기게 의원면직 ‘꼼수’

지자체·교육청 ‘제식구 감싸기’ 백태

topSection[1]['ko_name']

양천구 금연교육 교실로

29개 학교 전문강사 방문강의… 축제의 거리도 금연구역으로

양천구가 지역 청소년들에게 흡연의 폐해를 알리는 데 소매를 걷어붙였다.

구는 학교로 찾아가 흡연 예방 교육을 하는 ‘청소년 클린스쿨’을 운영한다고 17일 밝혔다. 전문 금연강사가 지역 초·중·고교를 직접 찾아가 청소년기 금연의 필요성과 인체의 피해, 담배의 유해성분, 술·담배 거절하기 등에 대해 가르치는 것이다.

올해 청소년 클린스쿨을 운영하기로 한 학교는 모두 29곳이다. 지난 한 달 동안 8곳에서 학생 5000여명이 흡연 예방 교육을 받았다. 16일 양동초, 22일 봉영여중, 23일 신기초등학교를 비롯해 11월까지 각 신청 학교의 일정에 따라 계속 운영된다.

구는 간접흡연의 유해환경으로부터 청소년과 지역 주민의 건강을 보호하기 위해 오는 7월 1일부터 지역 63개 초·중·고 학교절대정화구역과 버스정류장 249곳, 목1동 행복한 세상 백화점 일대 ‘축제의 거리’를 금연구역으로 확대 지정할 계획이다.

한준규 기자 hihi@seoul.co.kr
2014-04-18 28면

삼성병원 후송 리퍼트 “세브란스로 가겠다”며

통일운동단체인 민족화해협력범국민협의회(민화협)가 주최한 마크 리퍼트 주한 미국 대사 초청 강연회는 5일 오전 7시부터 시작됐…

많이 본 뉴스

Leader’s Today

박홍섭 마포구청장의 포부

“양화진 탐방 활성화로 관광객 유치”

김수영 양천구청장

휠체어 타보며 장애인 개선책 찾아

정원오 성동구청장

“사람중심 복지마을이 성동의 미래”

나진구 중랑구청장

담배끊는 구청직원에 20만원 축하금

우리 구 자랑볼거리 즐길거리교육&라이프

자료 제공 : 정책브리핑 korea.kr

우리동네 secret 스토리 더보기

  • 금천구 시흥2동 서울에서 제야의 타종식이 치러지는 곳 하면 으레 종로 보신각을 떠올리기 마련이다. 하지만 보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