1t이상 유통 모든 화학물질 순차 등록해야

2030년까지... 산업계 지원안 발표

“의정부경전철… 해지 환급금 지급 못해”

2148억 규모...안병용 의정부시장 기자간담

울산 반구대 암각화 보존 또 표류

생태제방 설치안 세 번째 부결

종로엔 미술꽃

김승덕 큐레이터, 청운문학도서관에 책 2723권 기증

입력 : 2017-03-09 17:46 | 수정 : 2017-03-09 19:15 폰트 확대 폰트 축소 프린트하기
서울 종로구는 청운문학도서관이 미술 관련 서적 2723권을 기증받아 미술 전문 도서 열람서비스를 운영한다고 9일 밝혔다. 현재 프랑스에서 큐레이터로 활동하는 김승덕씨가 평생 수집한 미술 전문도서를 기증한 덕분이다. 구는 해상 운송과 육로 이송을 통해 아니쉬 카푸어, 앤디 워홀, 한스 아르퉁 등 세계적인 작가들의 모노그라피(작품집) 등을 비롯한 국제 미술잡지, 미술 희귀 작품집 및 이론서를 들여 왔다. 지난해 8월 도서관 자료로 등록하는 작업을 마치고 별도의 다목적실을 조성해 기증받은 서적들을 비치하고 있다. 대출은 하지 않는다.

김영종(오른쪽) 종로구청장이 2015년 김승덕씨로부터 도서를 전달받기로 약속받은 뒤 함께 포즈를 취하고 있다.
종로구 제공

김 큐레이터는 “개인적으로 매우 소중하고 가치 있는 자료들이지만, 더 많은 사람이 미술에 관심을 갖길 바라는 마음에 기증하게 됐다”고 기증 이유를 설명했다. 2014년 개관한 종로구 최초의 한옥 도서관인 청운문학도서관은 인왕산의 자연환경을 해치지 않도록 우리 전통건축 양식인 한옥 스타일로 지었다. 2015 대한민국 한옥 공모전 대상을 받았다. 1만 1300여권의 장서를 보유하고 있고, 문학특화도서관답게 장서 중 83%가 시·소설·희곡·수필 등 문학이다.

김영종 종로구청장은 “청운문학도서관에 미술 전문 도서 열람서비스가 결합한 만큼 예술과 소통하는 문화공간으로 키워 나가겠다”고 말했다.

주현진 기자 jhj@seoul.co.kr
2017-03-10 16면
페이스북 트위터 카카오스토리 밴드 블로그

CNN “박근혜, 더럽고 차가운 감방서…” 인권침

박근혜 전 대통령이 구치소 수감 과정에서 ‘심각한 인권 침해(serious human rights violations)’를 당하고 있다는 주장이 나왔…

많이 본 뉴스

Leader’s Today

동화 읽어주는 일일동장 왔네

이성 구로구청장 ‘찾아가는 소통’

구청장은 세계도서관 가이드

관악 학부모 동아리 철학 특강

종로에서 맛보는 궁중요리

20·21일 전통음식축제 열려

송파 새내기 공무원 돌잔치

9급 신규 직원 애로사항 청취

우리 구 자랑볼거리 즐길거리교육&라이프

자료 제공 : 정책브리핑 korea.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