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우즈베크 행정한류…연봉, 대통령의 10배”

공무원 수출 1호 김남석 전 차관

신임 순경 58% “가늘고 길게 가야죠”

“총경은 무슨…개인생활에서 만족찾자”

topSection[1]['ko_name']

종로엔 미술꽃

김승덕 큐레이터, 청운문학도서관에 책 2723권 기증

입력 : 2017-03-09 17:46 | 수정 : 2017-03-09 19:15
페이스북 트위터 카카오스토리 밴드 블로그
폰트 확대 폰트 축소 프린트하기
서울 종로구는 청운문학도서관이 미술 관련 서적 2723권을 기증받아 미술 전문 도서 열람서비스를 운영한다고 9일 밝혔다. 현재 프랑스에서 큐레이터로 활동하는 김승덕씨가 평생 수집한 미술 전문도서를 기증한 덕분이다. 구는 해상 운송과 육로 이송을 통해 아니쉬 카푸어, 앤디 워홀, 한스 아르퉁 등 세계적인 작가들의 모노그라피(작품집) 등을 비롯한 국제 미술잡지, 미술 희귀 작품집 및 이론서를 들여 왔다. 지난해 8월 도서관 자료로 등록하는 작업을 마치고 별도의 다목적실을 조성해 기증받은 서적들을 비치하고 있다. 대출은 하지 않는다.

김영종(오른쪽) 종로구청장이 2015년 김승덕씨로부터 도서를 전달받기로 약속받은 뒤 함께 포즈를 취하고 있다.
종로구 제공

김 큐레이터는 “개인적으로 매우 소중하고 가치 있는 자료들이지만, 더 많은 사람이 미술에 관심을 갖길 바라는 마음에 기증하게 됐다”고 기증 이유를 설명했다. 2014년 개관한 종로구 최초의 한옥 도서관인 청운문학도서관은 인왕산의 자연환경을 해치지 않도록 우리 전통건축 양식인 한옥 스타일로 지었다. 2015 대한민국 한옥 공모전 대상을 받았다. 1만 1300여권의 장서를 보유하고 있고, 문학특화도서관답게 장서 중 83%가 시·소설·희곡·수필 등 문학이다.

김영종 종로구청장은 “청운문학도서관에 미술 전문 도서 열람서비스가 결합한 만큼 예술과 소통하는 문화공간으로 키워 나가겠다”고 말했다.

주현진 기자 jhj@seoul.co.kr
2017-03-10 16면

박근혜 전 대통령 영장 실질심사 30일 오전 10시

‘박근혜-최순실 게이트’를 수사하는 검찰이 27일 박근혜 전 대통령의 구속영장을 청구했다.검찰은 이날 박근혜 전 대통령 구속…

많이 본 뉴스

Leader’s Today

희망의 나비 만난 독거남

양천구 ‘나비男 프로젝트’

두 바퀴 그린복지區 노원

전 구민 자전거 보험 무료 서비스

26개 아파트 공동체 사업

성동구 올 예산 8700만원 투입

용산구 유커 빈자리 ‘이상無’

관광객 다변화 전략 통한다

우리 구 자랑볼거리 즐길거리교육&라이프

자료 제공 : 정책브리핑 korea.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