공공기관 평가 등급 폐지·성과급 축소

제도 개편 토론회서 제안 속출

‘복지사각’ 37만명 따뜻한 겨울나기 지원

1인가구 등 취약계층 새로 발굴

‘국가주요직위 명부록 ’ 발간

정부기관·주요 공직자 한눈에

‘4분의 기적’… 당신도 해낼 수 있습니다

관악구 심폐소생술 체험부스 운영…미취학 아동·부모 실습위주 교육

입력 : 2017-05-17 22:02 | 수정 : 2017-05-18 00:32 폰트 확대 폰트 축소 프린트하기
서울 관악구는 26일 관악구청 광장에서 어린이와 가족을 위한 심폐소생술 체험 부스를 운영한다고 17일 밝혔다. 응급상황 발생 시 당황하지 않고 침착하게 가족 또는 이웃의 생명을 구할 수 있는 역량을 마련할 기회다.

이번 체험은 어린이들의 눈높이에도 맞추고 있다. 미취학 아동의 경우에도 심장모양의 하트를 누르면 소리가 나는 ‘압박 라이트’로 심폐소생술을 체험할 수 있다.

어린 자녀를 둔 부모들은 영아 및 소아 심폐소생술, 자동심장충격기(AED) 체험을 할 수 있다.

관악구는 지역 내 보건지소에서도 심폐소생술 상설교육장을 운영하고 있다. 지난해 5월 문을 연 상설교육장에는 1급 응급구조사가 상주하며 심폐소생술 및 AED 사용법, 기도폐쇄 처치법 등을 가르쳐 준다.

교육용 마네킹과 장비를 활용한 실습 위주의 체험식 교육으로 지금까지 7000여명이 심폐소생술 교육을 수료했다. 만 10세 이상 주민이면 누구든 교육을 받을 수 있다.

유종필 관악구청장은 “앞으로도 적극적인 심폐소생술 교육을 통해 주민의 생명을 지키는 일에 앞장서겠다”고 말했다.

주현진 기자 jhj@seoul.co.kr
2017-05-18 14면
페이스북 트위터 카카오스토리 밴드 블로그

유시민이 말하는 ‘논두렁 시계’ 사건의 전말

유시민, “노무현 전 대통령 생전에 직접 들어”16일 방송된 JTBC ‘썰전’에서는 유시민 작가와 박형준 교수가 출연해 이명박 전…

많이 본 뉴스

Leader’s Today

구로구청장 노란가발 쓰고...

‘복지사각지대’ 찾는 희망 무대

다문화주부도 빨간 장갑 끼네

종로구 겨울맞이 김장나누기 행사

父子가정 위해 엄마손 됐네

관악구 도심텃밭서 기부받아

성북 ‘기억지킴이’ 복지부장관상

60여명 자원봉사단 9년째 활동

우리 구 자랑볼거리 즐길거리교육&라이프

자료 제공 : 정책브리핑 korea.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