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단독] 한국 저출산의 원인 “독신자 증가 탓”

권익위 ‘국민생각함’ 온라인 설문

결혼이민자 26% 기초수급 권리 소외

‘다문화가족정책 실태’ 감사

지진 관측 7초 내 경보…최대 10초 당긴다

행안부 지진방재 개선대책

‘안전 1번지’ 강남구

재난관리평가 1등 대통령상

폰트 확대 폰트 축소 프린트하기
서울 강남구는 국민안전처가 주관하는 재난관리 평가에서 전국 지방자치단체 중 1등으로 선정돼 대통령상을 받았다고 18일 밝혔다. 평가는 2005년부터 243개 지방자치단체, 19개 중앙부처, 55개 공공기관 등 전국 317개 기관을 상대로 매해 이뤄진다. 구는 올해 243개 지방자치단체 중 평가지표를 90% 이상 달성해 최우수 기관으로 선정됐다. 지방자치단체(시·도, 시·군·구) 평균 달성도인 72~75%를 훨씬 웃도는 수준이다. 시·군·구는 시·도의 1차 자체평가 후 국민안전처 중앙재난관리평가단으로부터 서면·교차·현장 평가를 받았다. 강남구 측은 “평가지표 중 미흡지표 없이 모든 지표에서 골고루 우수한 점수를 받았다”고 설명했다.

앞서 강남구는 2014년 11월 전국 자치구 최초로 재난안전과를 신설하고 ‘안전하고 재난 없는 강남구’라는 슬로건을 목표로 재난 관리를 위해 매진해 왔다. 지역 내 148개 편의점에 경찰로 바로 연결되는 ‘무통화 신고시스템’을 설치했고, 아파트 위기상황에 대비한 ‘아파트 주민 재난유형별 행동요령’도 13만부 제작해 배포했다.

신연희 강남구청장은 “주민의 안전을 구 정책의 제1 목표로 삼아 가능한 모든 행정 역량을 집중해 ‘안전 1번지’ 명예를 얻은 만큼 재난 관리 강도를 계속 높여 가겠다”고 말했다.

주현진 기자 jhj@seoul.co.kr
2017-05-19 15면
페이스북 트위터 카카오스토리 밴드 블로그

김정은 ‘박수’치게 한 문 대통령 방명록 내용

문재인 대통령과 김정은 국무위원장이 26일 판문점 북측지역인 통일각에서 남북정상회담을 개최했다.문 대통령은 이날 오후 3시부…

많이 본 뉴스

Leader’s Today

바쁜 엄마 대신 ‘마마식당’

관악, 결식 우려 아동 저녁 밥상

길 잃은 취준생들의 ‘쉼표’ 되다

송파, 일자리카페 5곳 오픈

가방안전덮개로 안심 등하굣길

강서, 초교 9곳 시범학교 선정

민원 처리 ‘일사천리’

종로, 문자 알림 서비스

우리 구 자랑볼거리 즐길거리교육&라이프

자료 제공 : 정책브리핑 korea.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