100억 이상 들인 부동산·소음 지도 ‘불량’

감사원 위법·부당사항 32건 적발

남성군인도 하루 1시간씩 육아 허용

군인도 자녀 돌봄 휴가 도입

매맞는 소방관이 늘고 있다

폭언·폭행 200건… 2012년 비해 2.2배 늘어

대한항공, 국내 최대 인천 왕산마리나 전면 개장

입력 : 2017-06-19 17:13 | 수정 : 2017-06-19 17:15 폰트 확대 폰트 축소 프린트하기
요트 300척을 동시 수용할 수 있는 국내 최대 마리나 시설인 ‘왕산마리나’가 인천 중구 을왕동 9만 9000㎡에 19일 전면 개장했다.

대한항공과 인천시는 2011년 3월 업무협약을 맺고 용유·무의도 문화관광·레저 복합도시 조성사업의 하나로 왕산마리나를 조성했다. 이곳은 35∼165피트 규모의 요트 266척을 접안할 수 있는 해상 계류장과 34척을 수용하는 육상 계류장을 갖췄다. 대한항공의 출자기업인 왕산레저개발이 사업비 1500억원 중 1333억원을 투자했고 인천시가 시비와 국비를 합쳐 167억원을 지원했다.

요트 300척도 OK, 인천 왕산마리나 전면 개장
(인천=연합뉴스) 인천시 중구 을왕동 980일대 9만9천? 터에 조성된 인천 왕산마리나가 19일 전면 개장했다.
요트 300척을 동시 수용할 수 있다. 사진은 인천 왕상마리나 전경. 2017.6.19 [대한항공 제공=연합뉴스]/2017-06-19 16:41:59/ <저작권자 ⓒ 1980-2017 ?연합뉴스. 무단 전재 재배포 금지.>

왕산마리나는 2년간의 공사 기간을 거쳐 2014년 7월 준공돼 같은 해 9월 인천아시안게임 요트경기장으로 사용됐다. 이후 일부 시설만 운영되다가 인천시의 마리나 시설 소유권 이전 심의가 완료됨에 따라 전면 개장하게 됐다. 대한항공은 앞으로 2000억원을 추가로 투자해 왕산마리나 일대를 숙박·판매시설·요트시설·클럽하우스 등 각종 편의시설을 갖춘 국제 수준의 해양레저 명소로 발전시킬 방침이다.

김학준 기자 kimhj@seoul.co.kr

페이스북 트위터 카카오스토리 밴드 블로그

성인사이트에 내 방이 나온다…속옷 차림 그대로

2명 구속·48명 불구속 입건 “비밀번호 바꾸고 로그기록 확인”가정집 등에 설치된 IP카메라를 해킹해 사생활을 들여다보는가 하…

많이 본 뉴스

Leader’s Today

강남 “교육빈곤 제로”

신연희 청장 교육복지센터 개원

구로 직장어린이집 ‘1000호’

‘사랑채움’서 부처 합동토론회

을지로 건·맥에 가을 ‘입맛 춤’

최창식 구청장 건어물 맥주축제에

서초 골목에 스미는 ‘입맞춤’

조은희 구청장 구민 향한 음악편지

자료 제공 : 정책브리핑 korea.kr

이슈&이슈 더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