1t이상 유통 모든 화학물질 순차 등록해야

2030년까지... 산업계 지원안 발표

“의정부경전철… 해지 환급금 지급 못해”

2148억 규모...안병용 의정부시장 기자간담

울산 반구대 암각화 보존 또 표류

생태제방 설치안 세 번째 부결

월곶~판교 고속전동차 사업 2019년 착공

40㎞ 구간… 2024년 개통, 시흥 장곡역 등 11개역 정차

입력 : 2017-07-20 18:08 | 수정 : 2017-07-20 18:18 폰트 확대 폰트 축소 프린트하기
동력분산식 고속전동차(EMU)가 시속 200㎞ 이상 속도로 질주하는 경기 시흥 월곶~판교선 기본계획안이 오는 10월 확정 고시된다.

시흥시는 2016년 3월 기본계획에 착수한 월곶~판교 노선 철도사업이 실시설계를 거쳐 10월 사업기본계획을 확정 고시한다고 20일 밝혔다. 월곶~판교선은 인천~강릉을 동서로 연결하는 국가 간선철도의 수도권 주요 노선 중 하나다. 총연장 40.13㎞, 복선전철로 2조 4000억원이 투입되는 대형 국책사업이다. 월곶역을 시작으로 장곡~시흥시청~광명~석수~안양~안양운동장~인덕원~청계~서판교~판교역 등 모두 11개역이 들어선다.

특히 시가 역점 추진했던 장곡역이 기본계획에 추가로 포함돼 지역 숙원사업도 해결됐다. 2019년 착공 후 2024년 개통할 예정이다. 월곶~판교선이 완공되면 대중교통으로 1시간 30분가량 걸리던 이동시간이 30분으로 크게 단축될 것으로 기대된다. 시 관계자는 “오랜 시간 동안 공들여 추진했던 사업으로 남은 절차를 차질 없이 추진해 시민들이 편리하게 전철을 이용할 수 있도록 최선을 다하겠다”고 밝혔다.

이명선 기자 mslee@seoul.co.kr
2017-07-21 12면
페이스북 트위터 카카오스토리 밴드 블로그

전여옥 “박근혜에 두 번 속으면 바보다” 작심

전여옥 전 의원이 박근혜 전 대통령 지지자들을 향해 두 번 속으면 안 된다며 장문의 글을 올렸다.전여옥 전 의원은 최근 페이스…

많이 본 뉴스

Leader’s Today

동화 읽어주는 일일동장 왔네

이성 구로구청장 ‘찾아가는 소통’

구청장은 세계도서관 가이드

관악 학부모 동아리 철학 특강

종로에서 맛보는 궁중요리

20·21일 전통음식축제 열려

송파 새내기 공무원 돌잔치

9급 신규 직원 애로사항 청취

우리 지역 자랑볼거리 즐길거리교육&라이프

자료 제공 : 정책브리핑 korea.kr

이슈&이슈 더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