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단독] 한국 저출산의 원인 “독신자 증가 탓”

권익위 ‘국민생각함’ 온라인 설문

결혼이민자 26% 기초수급 권리 소외

‘다문화가족정책 실태’ 감사

지진 관측 7초 내 경보…최대 10초 당긴다

행안부 지진방재 개선대책

강서의 가을 책으로 물들다

도서관 7곳서 40가지 독서 행사

폰트 확대 폰트 축소 프린트하기
서울 강서구가 성큼 다가온 가을을 맞아 동네 곳곳에서 마을 책 축제를 연다. 지역 내 7개 도서관에서 강연, 포럼, 전시, 공연 등 40개의 독서 행사를 진행한다. 강서구는 “책과 함께 소통하고 새로운 발전을 모색할 수 있도록 어린아이부터 어르신까지 모두 참여할 수 있는 프로그램을 마련했다”며 “독서 생활화를 실천하는 계기가 될 것”이라고 7일 밝혔다.

축제는 독서동아리 한마당, 우장산에서 만나는 독서이야기, 도서관에서 만나는 마을이야기, 알아두면 쓸데 있는 신비한 인문학, 책과 함께 문화 컬래버 등 5가지 주제로 열린다.

독서동아리 한마당은 곰달래문화복지센터에서 개최된다. 독서동아리 우수사례 발표, 독후활동 작품 전시, 독서전문가와의 소통 등 알찬 프로그램으로 가득하다. 우장산에서 만나는 독서이야기는 우장산 근린공원에서 이뤄지는 독서 골든벨, 북 플리마켓, 슬로리딩존 등 북페스티벌과 강서구민회관에서 진행되는 영어 스토리텔링 대회, ‘책은 도끼다’의 저자 박웅현 작가와의 만남 등 북 콘서트로 구성돼 있다. 도서관에서 만나는 마을이야기는 각 지역 거점 도서관별로 남녀노소 모두가 함께 즐길 수 있는 프로그램으로, 책과 함께 문화 컬래버는 책과 함께 하는 보드게임, 성악 공연 등으로 이뤄져 있다. 알아두면 쓸데 있는 신비한 인문학은 아빠를 위한 행복한 인문학, 시각장애인과 함께 인권문학기행 등 가족 중심의 체험형 프로그램이다. 구 관계자는 “가까운 도서관에서 다양한 프로그램에 참여하면서 책 읽는 즐거움과 함께 색다른 체험도 하길 바란다”고 말했다.

김승훈 기자 hunnam@seoul.co.kr
2017-09-08 12면
페이스북 트위터 카카오스토리 밴드 블로그

김정은 ‘박수’치게 한 문 대통령 방명록 내용

문재인 대통령과 김정은 국무위원장이 26일 판문점 북측지역인 통일각에서 남북정상회담을 개최했다.문 대통령은 이날 오후 3시부…

많이 본 뉴스

Leader’s Today

바쁜 엄마 대신 ‘마마식당’

관악, 결식 우려 아동 저녁 밥상

길 잃은 취준생들의 ‘쉼표’ 되다

송파, 일자리카페 5곳 오픈

가방안전덮개로 안심 등하굣길

강서, 초교 9곳 시범학교 선정

민원 처리 ‘일사천리’

종로, 문자 알림 서비스

우리 구 자랑볼거리 즐길거리교육&라이프

자료 제공 : 정책브리핑 korea.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