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최저임금 꼼수’ 노동계 막는다

식비. 기본급 포함 편법… 신고센터 41곳 개설

김성주“KB 노동이사 찬성, 지침 따른 것”

국민연금 이사장 기자 간담회

‘제3 목격자’ 블랙박스 공익신고 100만건

담당 경찰 70명 내년 증원… 교통범죄 해결사

성남문화재단 대표이사에 박명숙 경희대 무용학부 명예교수 내정

입력 : 2017-09-13 18:09 | 수정 : 2017-09-13 18:09 폰트 확대 폰트 축소 프린트하기
성남문화재단 제5대 대표이사에 박명숙(67·여) 경희대 무용학부 명예교수가 내정됐다.

성남문화재단은 지난 8일 이사회(이사장 이재명 성남시장)를 열어 작년 11월 30일 자로 임기가 만료된 정은숙 대표이사의 후임으로 박 명예교수를 내정했다고 13일 밝혔다.

박 내정자는 이화여대 및 동 대학원을 나와 2015년까지 34년간 경희대 무용학부 교수로 재직했다. 1978년 현대무용단인 ‘박명숙 댄스씨어터’를 창단해 현재까지 200편이 넘는 레퍼토리를 소개하며 무용 전도사 역할을 해왔다.

40여 년 간의 창작 및 교육 활동으로 지난해 대한민국예술원 회원으로 선임된 박 내정자는 한국 1세대 무용수이자 안무가, 예술감독, 예술행정가로서 예술계에서 새로운 길을 만들어왔다. 이러한 공로로 옥조근정훈장(2015), 제58회 대한민국예술원상(2013) 등을 수상했다.

2009년 성남국제무용제 상임위원으로 성남과 인연을 맺은 박 내정자는 14일부터 열릴 제232회 시의회 임시회의 임명동의를 거치면 2년 임기의 성남문화재단 5대 대표이사에 오른다.

성남문화재단은 지난해 임기 만료를 앞두고 정은숙 전 대표에 대한 연임동의안을 시의회에 수차례 상정했으나 여야 이견으로 번번이 부결돼 그동안 대표이사 공백 상태였다.

신동원 기자 asadal@seoul.co.kr
페이스북 트위터 카카오스토리 밴드 블로그

송영무, 김관진 석방에 “참 다행”이란 입장 낸

“같은 군인이고 동시대 같은 사무실서 근무한 사람 소회” 호된 비판에 “인간적 소회···적절한 표현 아니었다” 후퇴김종대…

많이 본 뉴스

Leader’s Today

은평의 ‘떡잎자치’

청소년 의회 개최한 김우영 구청장

우울증 가라… 디스코 열기

성동구 실버댄스클럽 오픈

자치분권회의 서울 대표에

문석진 서대문구청장 공동 선임

동대문 내년 공공근로자 모집

상반기 160명... 시급 7539원

자료 제공 : 정책브리핑 korea.kr

이슈&이슈 더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