16곳 중 9곳 ‘새 인물’…행정경험 풍부 행시 30~35회 포

‘민선 7기’ 첫 부단체장 면면 보니

하늘길 넓힌 지방공항 지역경제 부활 ‘날갯짓’

애물단지서 ‘관광객 유치’ 효자로

화훼 예술, 세대간 화해 메신저 되다

군포문화재단 ‘꽃소동’ 프로젝트…어르신·청년 함께 작품 만들며 소통

쓰레기는 어떻게 자원이 될까

강서, 초등생 대상 자원순환 체험

폰트 확대 폰트 축소 프린트하기
서울 강서구는 지역 내 초등학생을 대상으로 수도권매립지와 월드컵공원을 견학하는 ‘자원순환 체험프로그램’을 운영한다고 11일 밝혔다.

지난해 ‘자원순환 체험프로그램’에 참가한 초등학생들이 수도권매립지를 찾아 강사로부터 쓰레기 처리 과정에 대해 설명을 듣고 있다.
강서구 제공

오는 22일 양천초등학교를 시작으로 11월 2일까지 13회에 걸쳐 초등학생 400여명을 대상으로 진행된다. 참여 학생들은 지난 2월 학교별로 모집했다.

수도권매립지에선 매립지 내 침출수와 쓰레기 처리 과정을, 쓰레기매립지에서 자연생태공원으로 거듭난 월드컵공원에선 공원 내 신재생에너지 시설인 서울에너지재생센터와 마포자원회수시설을 찾아 친환경 에너지 재생 과정과 자원 재활용 방법을 배운다. 구 관계자는 “최근 재활용 분리 배출이 사회적 이슈로 떠올랐다”며 “이번 프로그램이 아이들에게 쓰레기 분리 배출과 자원 재활용의 중요성을 깨닫게 하는 계기가 됐으면 한다”고 말했다.

김승훈 기자 hunnam@seoul.co.kr

2018-06-12 18면
페이스북 트위터 카카오스토리 밴드 블로그

나경원, 안희정 사건에 “성관계 후 와인바 갔다

판사 출신 나경원 자유한국당 의원은 안희정 전 충남지사의 성폭력 혐의에 대해 1심 재판부가 무죄를 선고한 것과 관련해 “위력…

많이 본 뉴스

Leader’s Today

‘아동학대 안전지킴이’ 된 유덕열 동대문구청장

동대문, 슬리핑 차일드 체크 시스템 설치 어린이집 통학차량 45대에 안전칩 정부 지원 앞서 구예산 긴급 편성 보육교사 자질 개선 위해 근속수당 지원 내년 어린이집 냉난방비 구비로 지급

17년 숙원 푸는 박준희 ‘골목대장’

관악구청장 남현동 민원 해법 찾아

젊은 땀으로 디자인하는 양천

김수영 구청장, 구청 아르바이트 대학생 간담회

우리 구 자랑볼거리 즐길거리교육&라이프

자료 제공 : 정책브리핑 korea.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