광화문광장 확 바뀐다… 세종문화회관 쪽은 공원, 반대쪽은

서울시, 시민·보행자 중심 변경안 발표

편안하고 안전한 추석… 광진, 8대 분야 종합대책

새달 5일까지 종합상황실 운영 선별진료소 등 방역체계도 유지

‘흑리단길’을 아트길로… 그래피티 벽화로 변신

동작, 흑석동 재개발지구에 제작 낙후된 도시 미관 개선 범죄 예방

지속적인 관리 받도록…양천 ‘치매안심주치의’

폰트 확대 폰트 축소 프린트하기
서울 양천구는 치매 환자가 치료 중단 없이 지속적이고 체계적인 관리를 받을 수 있도록 ‘치매안심주치의’를 운영한다고 30일 밝혔다.

치매안심주치의는 양천구보건소 치매안심센터 치매조기검진 서비스를 통해 치매 진단을 받은 노인을 대상으로 진료, 투약, 상담 등 건강관리를 받을 수 있도록 돕는 사업이다. 구는 이번 사업을 위해 지난달 27일 한별정신건강의학과의원과 푸른의원 등 2개 의료기관과 업무협약을 맺고 치매안심주치의 기관으로 선정했다. 정유진 보건소장은 “치매안심주치의 사업으로 치매어르신 돌봄 서비스를 강화, 환자와 그 가족들이 느낄 사회적 소외감과 무력감, 심리적 부담감 등을 덜어 줄 수 있을 것”이라며 “지속적인 대상자 발굴과 의료기관과의 네트워크 형성을 통해 치매안심주치의 사업을 확대할 계획”이라고 말했다.

김승훈 기자 hunnam@seoul.co.kr

2018-10-31 16면
페이스북 트위터 카카오스토리 밴드 블로그

많이 본 뉴스

Leader’s Today

“유관순 열사 묘역 새로 단장했어요”

중랑구, 망우리공원 합장묘역 탈바꿈 순국한 유 열사 유해 안장 추정 장소 순국 100주기 앞둔 26일 추모식 열려 무장애 진입로 설치 참배공간 마련 봉분·묘비 등 원래 모습 유지하기로 류경기 구청장 “역사문화공원 조성”

5년간 나무 100만 그루 심어 미세먼지 줄인다

종로, 공공·민간부문 10개 세부사업 추진 도심 생태숲 등 조성 통해 열섬현상 개선 김영종 구청장 “쾌적한 생활환경 제공”

코로나에도 ‘아동친화’ 소통 이어가는 송파

온·오프라인 토론회서 중점과제 선정

은평구민 10명 중 7명 “구정운영 긍정적”

코로나 대응·은평성모병원 개원 등 호평

자료 제공 : 정책브리핑 korea.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