자치경찰·지방자치법안 또 국회 못 넘나

막 오른 20대 마지막 임시국회 주목

[관가 블로그] 비고시 출신 약진… 산림청 인사에 ‘들썩’

청·차장 내부 승진은 개청 이후 처음…산림보호국장 9급 출신 발탁에 ‘고무’

코로나에도…지자체 ‘그물망 복지’ 빛난다

관악·서대문 등 세밀한 지원 눈길

[아픈 역사 돌아보며 잃어버린 자존감 찾다] 판소리에 맞춰 “대한독립만세”

서대문, 토요일마다 독립공원 탐방

폰트 확대 폰트 축소 프린트하기
독립선언문 낭독·형무소 수감 체험

서울 서대문구는 서울시 공모 사업인 ‘서울 속 마을여행’의 하나로 이야기가 있는 역사 체험프로그램인 ‘판소리로 보는 독립탐방’을 이달 매주 토요일마다 서대문독립공원 일대에서 운영한다고 1일 밝혔다. 청년일자리 창출과 도시재생 활동가 양성을 위해 서대문구가 지난 8월 선발한 도시재생추진단 청년활동가들이 구와 함께 기획한 것이어서 더 뜻깊다.

서대문구 역사와 문화 자원을 활용한 이 프로그램은 판소리와 드라마를 통해 탐방객들이 진행 과정에 적극 참여하고 즐길 수 있도록 구성됐다.

소리꾼, 연주자들과 함께 1시간가량 독립문에서 시작해 3·1운동기념탑, 순국선열추념탑, 독립관을 거쳐 서대문형무소역사관을 잇달아 찾는다. 참여자들은 탐방길을 걸으며 소리꾼의 인도에 따라 ‘대한독립만세’를 외치고 기미독립선언문을 낭독한다. 또 서대문형무소 수감 체험을 통해 독립지사들이 겪었던 아픔과 고통을 간접 경험한다.

참가비는 3000원(서대문형무소역사관 입장료)이다. 초등학생부터 성인까지 매회 선착순 20명까지 참여할 수 있으며 구청 도시재생과로 신청하면 된다.

강국진 기자 betulo@seoul.co.kr

2018-11-02 19면
페이스북 트위터 카카오스토리 밴드 블로그

52세 윤석열과 결혼…김건희가 밝힌 러브스토리

또 다시 불거진 주가 조작 의혹…경찰청 “내사 대상 아냐”윤석열 검찰총장의 부인 김건희씨가 주가 조작 의혹으로 내사를 받았…

많이 본 뉴스

Leader’s Today

영등포 골목상권 살리기 챌린지

채현일 서울 영등포구청장

헌혈 부족에… 십시일반 나눔

유덕열 서울 동대문구청장

‘코로나 쇼크’ 전통시장 살리기

이승로 서울 성북구청장

“상업지역 확대해달라”

김선갑 서울 광진구청장

우리 구 자랑볼거리 즐길거리교육&라이프

자료 제공 : 정책브리핑 korea.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