에너지시설 이달부터 특별점검

김부겸 장관 “안전관리 원점부터 재검토”

첫 연봉 2996만원·정규직 비율 98%

이 정도는 돼야 ‘청년친화 강소기업’

“가리왕산 전면 복원”vs“곤돌라 등 존치”

산림청 -정선군 ‘가리왕산 복원’ 충돌

청송 부동면 ‘주왕산면’으로 바뀐다…주민 98% 찬성

폰트 확대 폰트 축소 프린트하기
일본 제국주의가 지은 경북 청송군 부동면(面)이 주왕산면으로 바뀐다.

청송군은 부동면을 주왕산면으로 바꾸는 것과 관련한 찬반 투표에 주민 98.9%가 찬성했다고 5일 밝혔다.

군은 지난달 말부터 4일까지 부동면 12개 마을 1116가구를 대상으로 ‘면 단위 마을 명칭 변경’ 공청회를 열었다.

이와 함께 실시한 투표 결과 참가한 963가구 가운데 952가구가 찬성(98.86%)하고 11가구는 반대(1.14%)했다.

앞으로 군의회가 최종 명칭 변경에 관한 조례 개정 안건을 상정해 승인한다.

이어 군이 경북도에 결과를 통보하면 부동면이 주왕산면으로 다시 태어난다.

부동면은 1914년 일제가 우리나라 행정구역을 대규모로 개편할 당시 청송도호부가 위치한 지금의 청송읍 동쪽에 자리했다는 이유로 지어진 이름이다.

청송군 관계자는 “조례 개정 등 절차가 끝나는 내년 2월께 주왕산면이 탄생한다”며 “지역 홍보는물론 농산물 판매, 관광객 유치 등에 큰 도움이 될 것으로 기대한다”고 말했다.

청송 김상화 기자 shkim@seoul.co.kr
페이스북 트위터 카카오스토리 밴드 블로그

귀여운 난동에 ‘아빠 미소’ 가득한 박항서 영

베트남 축구대표팀을 동남아시아 최강자 자리에 올려 놓은 박항서 감독의 ‘파파’ 리더십을 엿볼 수 있는 영상이 화제가 되고 있…

많이 본 뉴스

Leader’s Today

치매 환자 책임 두 팔 걷은 용산

2021년 말 양주서 치매안심마을 개소

청소년이 만드는 마을, 성동

내일 오후 대강당서 ‘청만세’ 발대식

역사 도시 종로, 직원 교육도 일품

유홍준 전 문화재청장 초청, 인문 강연

청년 창업 친화도시 송파

박성수 구청장 ICT청년창업센터 개소

우리 지역 자랑볼거리 즐길거리교육&라이프

자료 제공 : 정책브리핑 korea.kr

이슈&이슈 더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