실제 보험료와 다르고 상세 보장은 빼놓고…

위기의 ‘보험다모아’ 서비스

처리시설비 50% 지원…폐비닐 대란 막는다

지자체·민간 재활용시설 적극 개선 기대

사업 좌초될까…경남 공무원들 ‘좌불안석’

민선시대 4번째 권한대행체제

내 아이 미세먼지 걱정 덜어주는 중랑

국공립 어린이집에 공기질 측정기 설치

폰트 확대 폰트 축소 프린트하기
서울 중랑구는 지역 내 국공립 어린이집 33곳에 실내 공기질 측정기를 설치했다고 5일 밝혔다.

서울 중랑구의 한 어린이집에 설치된 공기질 측정기. 중랑구 제공

최근 미세먼지 때문에 아이들의 실내 활동이 늘어나지만 실내 공기질도 안심할 수 없는 상황이다. 이에 중랑구는 지난 10월 추경으로 예산을 확보해 지난달부터 어린이집 실내 공기질 측정기 설치에 나섰다.

측정기가 설치되면서 어린이집 내 미세먼지, 초미세먼지, 이산화탄소, 휘발성 유기화합물 등 유해 요소를 스마트폰과 온라인을 통해 실시간 확인할 수 있다. 사물인터넷(IoT) 기반의 측정기는 실내 공기가 ‘나쁨’ 이상이면 실시간 알림이 울리고, 구에서는 시스템 모니터링을 통해 행동요령을 알려 준다. 중랑구는 유치원 33곳에 공기청정기 설치비 60만원을 지원했으며, 어린이집 231곳의 공기청정기 임대료를 지원하고 있다.

류경기 중랑구청장은 “미세먼지로부터 구민들의 건강을 보호할 수 있는 다양한 사업을 발굴하겠다”며 “미세먼지를 줄이려는 중장기적 정책을 통해 ‘마음 놓고 숨 쉴 수 있는 중랑’을 만들겠다”고 말했다.

홍인기 기자 ikik@seoul.co.kr

2018-12-06 16면
페이스북 트위터 카카오스토리 밴드 블로그

경찰 명운 걸린 ‘버닝썬’ 수사 첫발 ‘삐걱’

법원 “범죄 다툼 여지…구속 필요성 인정 어려워”경찰 “기각 사유 분석…구속 영장 재신청 검토”마약 투약 의혹을 받는 서울…

많이 본 뉴스

Leader’s Today

“지역산업 ‘러닝 팩토리’ 확대”

이석행 한국폴리텍대학 이사장

청년상인 키우는 서대문 골목식당

청년키움식당 찾은 문석진 구청장

‘시세종합징수 평가’ 3년 연속 1위

동작구, 장려금 1억 4200만원

“독립운동가 희생 기억할 것”

강남구 3·1절 100주년 기념행사

우리 구 자랑볼거리 즐길거리교육&라이프

자료 제공 : 정책브리핑 korea.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