고령자 운전면허 반납·인센티브 신청 주민센터서 한번에

8월부터 주민센터 ‘원스톱 서비스’ 구축

유해성분 328배… 수입 어린이 ‘위해제품’ 83만점 적발

관세청, 올 4~5월 학용품 등 집중 단속

“우리 지자체로 놀러 오세요”… 침체된 지역 관광 살리기

인천시 호텔 비용 부담 붐업 프로모션, 경북 1500개 숙박업소 할인 이벤트

저소득층 자녀 생리대 바우처로… 동작, 청소년 건강권·선택권 보장

폰트 확대 폰트 축소 프린트하기
서울 동작구가 저소득층 여성청소년들의 건강한 성장을 돕기 위해 생리대를 바우처로 지원한다.

동작구는 지난해까지 1년에 두 차례 6개월치 생리대를 택배로 지원하던 것을 올해부터는 현물이 아닌 바우처로 지급한다고 20일 밝혔다. 지원 방식이 바뀌면서 청소년들의 만족도는 더욱 높아질 것으로 보인다. 개인의 생리 주기나 생리량에 따라 생리대뿐 아니라 생리컵, 탐폰 등 선호하는 제품을 자유롭게 선택할 수 있기 때문이다. 매년 1월과 7월에 지급되는 금액은 월 1만 500원, 연 12만 6000원이다.

지원 대상은 국민기초생활수급자, 한부모가족 지원 대상자, 법정차상위 가구의 11세에서 18세에 이르는 여성 청소년(2001~2008년 출생자)이다. 신청은 동주민센터나 복지로 홈페이지, 애플리케이션을 이용하면 된다. 1월 중에 신청해야 전액을 받을 수 있다.

구 관계자는 “올해부터 생리대 구매 비용을 바우처로 지원함으로써 청소년의 건강권뿐 아니라 선택권까지 보장할 수 있게 됐다”며 “앞으로도 청소년들의 복지 향상을 위해 다양한 방면으로 지원을 이어 나가겠다”고 말했다.

정서린 기자 rin@seoul.co.kr

2019-01-21 12면
페이스북 트위터 카카오스토리 밴드 블로그

많이 본 뉴스

Leader’s Today

방역, 방역, 다시 또 방역

정순균 서울 강남구청장

‘싹수 있는’ 기업 키우는 송파

박성수 서울 송파구청장

“KTX 의정부 연장 필요”

오승록 서울 노원구청장

학교방역 비상대책 체계 구축

박준희 서울 관악구청장

우리 구 자랑볼거리 즐길거리교육&라이프

자료 제공 : 정책브리핑 korea.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