금값 채소 헐값 과일

태풍·추석 보낸 뒤 농산물 몸값 급변

서핑 천국 된 충남 태안 ‘만리포니아’

초보·고수 서퍼들 파도 타기 명소로

‘건강도시협의회 의장 도시’ 강동, ‘움직이는 교실, 건강한 학교’ 도입

폰트 확대 폰트 축소 프린트하기
어릴 때 몸으로 익힌 바른 생활 습관은 건강한 성장을 이끄는 열쇠다. 아동친화도시이자 대한민국 건강도시협의회 의장 도시인 서울 강동구가 아동 비만 예방 사업인 ‘움직이는 교실, 건강한 학교’를 선보이는 이유다.

강동구는 세계적인 건강도시 핀란드 세이나요키의 사례를 활용해 만든 특화된 학교를 올해 6개교에 도입한다고 6일 밝혔다. 구는 단계적으로 지역 전체 학교로 확대할 계획이다. 참여하는 학교 학급에는 서서 공부하는 책상과 짐볼, 균형 방석을 지원한다. 유휴 공간에는 게임 존을 설치해 아이들이 쉬는 시간에도 앉아서 스마트폰을 보기보다 활기차게 몸을 움직일 수 있는 기회를 마련해 준다. 신체 활동과 더불어 식생활 교육 프로그램도 곁들여 건강한 생활을 실천할 수 있도록 했다.

구가 2017년 도입한 ‘움직이는 교실, 건강한 학교’에 참여한 학생들은 실제로 긍정적인 변화를 겪었다. 참여하지 않은 학교에 비해 체질량지수(BMI) 변화율은 50% 적었다. 유연성, 순발력, 심폐지구력 측정 평가도 비참여 학교보다 3~5배 높게 나타났다.

구는 또 아동 비만을 예방하기 위해 학교, 가정, 지역사회 간 협력 체계도 구축하고 있다. 강동송파교육지원청과 아동비만예방위원회 등 관련 태스크포스(TF)를 구성해 가족 건강 텃밭 운영 등 아동 건강 프로그램을 꾸린다.

정서린 기자 rin@seoul.co.kr

2019-02-07 18면
페이스북 트위터 카카오스토리 밴드 블로그

조국 출근 20분 뒤 檢 들이닥치자 정경심과 딸은

정치일정 고려 文 출국 다음날 승부수 일각선 “현직 법무장관 예우 갖춘 것”검찰이 서울 서초구 방배동의 조국 법무부 장관 자…

많이 본 뉴스

Leader’s Today

24시간 무휴…마포 ‘화장실 혁명’

마포구청장, 공공화장실 개방 추진

건축가협회가 뽑은 ‘명예건축가’

건축사 출신 김영종 종로구청장

“지역 격차 크면 국가 유지 흔들”

송두율 전 獨 뮌스터대 교수

우리 구 자랑볼거리 즐길거리교육&라이프

자료 제공 : 정책브리핑 korea.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