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내륙의 바다’ 장성호, 금빛 출렁다리에 일렁이는 호반의

장성군 ‘옐로출렁다리’ 개통 뒤 수변 트레킹 각광

박원순 “신천지, 파렴치한 반사회 단체”… 예배 강행 교

朴 “종교의 자유보다 국민 생명권이 중요”

영등포 “국회 뒤편~서강대교 봄꽃길 폐쇄”

새달 초까지 교통·보행 전면 차단

맘껏 뛰노는 놀이터인데… ‘꼼꼼하게’

강서구, 537곳 어린이 시설 안전점검

폰트 확대 폰트 축소 프린트하기

강서구 관계자들이 18일 어린이 놀이시설을 점검하고 있다. 강서구 제공

서울 강서구는 오는 29일까지 지역 내 어린이 놀이시설 안전 점검을 한다고 18일 밝혔다. 강서구는 “봄을 맞아 사용자가 늘어나는 놀이시설들을 일제히 점검, 아이들이 안심하고 뛰어놀 수 있는 환경을 만들겠다”고 전했다.

어린이 놀이시설 안전 점검은 주택단지 347곳, 공원 131곳, 어린이집 30곳 등 537곳을 대상으로 지난달 말 시작됐다. 관리자 안전교육, 보험가입 같은 안전관리 의무이행 여부와 파손, 위험 물질 존재 유무 등을 파악한다. 미끄럼틀, 시소, 그네 등 놀이기구도 꼼꼼히 점검한다. 구 관계자는 “어린이 놀이시설에 부착된 QR코드를 스마트폰으로 인식하면 관리주체 등 점검 내용을 확인할 수 있다”고 했다.

구의 어린이 놀이시설은 서울 자치구 중 네 번째로 많다. 노현송 강서구청장은 “관리주체 관리의무 이행률은 지난달 기준 99%로, 500개 이상 어린이 놀이시설을 보유한 자치구 중 이행률 1위를 기록하고 있다”며 “서울 자치구 중 유일하게 어린이 놀이시설 관리의무 이행률 100%를 달성, 아동친화도시에 걸맞은 안전 으뜸 도시를 유지해 나가겠다”고 말했다.

김승훈 기자 hunnam@seoul.co.kr

2019-03-19 18면
페이스북 트위터 카카오스토리 밴드 블로그

전세계가 ‘콘돔’ 수급 비상 걸렸다는데... 왜

전 세계적인 코로나19 확산 사태가 콘돔 수급으로까지 불똥이 튀었다.말레이시아 정부가 지난 18일부터 코로나19 확산을 막기 위…

많이 본 뉴스

Leader’s Today

기부 릴레이, 지역 기업도 동참

김수영 서울 양천구청장

“피해 업소 재산세 감면 검토”

정순균 서울 강남구청장

임대주택 청년·어르신 고루 돕는다

이창우 서울 동작구청장

‘사회적 거리두기’ 직접 홍보

유덕열 서울 동대문구청장

자료 제공 : 정책브리핑 korea.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