정부, ‘금단의 땅’ 미군 기지 개발에 1조 3000억 푼다

2020년 미군 공여구역 발전계획 발표

자연·역사·예술이 ‘하나로’… 글로벌 관광명소 안양예

‘안양공공예술 프로젝트’ 통해 새롭게 태어난 예술공원

제주 1인 갈치조업 시대

해양수산연구원 8월 끌낚시 시험 보급… 인력난·연료비 등 경비 절감 효과 기대

폰트 확대 폰트 축소 프린트하기
갈치

제주도 해양수산연구원은 1인 조업이 가능한 갈치조업 자동화 장비 기술을 개발, 오는 8월부터 시험 보급한다고 20일 밝혔다.

그동안 제주에서 사용하는 갈치 채낚시 어선은 5t 기준으로 척당 조업인원이 최소 4명으로 구성돼 조업비 부담과 인력난 등을 겪어왔다.

이에 따라 해양수산연구원은 선원 인력난과 연료비 부담 등 조업 경비를 절감을 위해 혼자서도 조업이 가능한 갈치조업 기술개발을 추진해왔다. 연구원은 주·야간 1인 조업이 가능한 ‘끌낚시 조업 자동화 장비’를 개발, 갈치 어기가 본격 시작되는 8~10월 시험 보급한다.

개발된 장비는 80개의 낚시가 해저를 따라 길게 뻗친 형태로 어선이 어구를 끌면서 혼자 조업을 할 수 있고 전용 어구와 인공 미끼 등도 제공된다. 연구원은 조업 자동화 시스템 개발로 제주지역 갈치어업 경쟁력 강화와 인력난 해소, 경비절감 등의 효과가 기대된다고 설명했다.

해양수산연구원 관계자는 “끌낚시 조업 자동화 장비를 시험 보급한 뒤 문제점과 개선방안 등 의견을 수렴해 제품 성능을 향상시켜 나가겠다”고 말했다.

제주 황경근 기자 kkhwang@seoul.co.kr
2019-06-21 18면
페이스북 트위터 카카오스토리 밴드 블로그

52세 윤석열과 결혼…김건희가 밝힌 러브스토리

또 다시 불거진 주가 조작 의혹…경찰청 “내사 대상 아냐”윤석열 검찰총장의 부인 김건희씨가 주가 조작 의혹으로 내사를 받았…

많이 본 뉴스

Leader’s Today

전통시장 회식… 코로나 넘는 중구

서양호 서울 중구청장

“우리 마을 우리가 지킨다”

이승로 서울 강북구청장

영등포 골목상권 살리기 챌린지

채현일 서울 영등포구청장

우리 지역 자랑볼거리 즐길거리교육&라이프

자료 제공 : 정책브리핑 korea.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