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성년후견’ 장애인 차별법은 반쪽 개정

법정후견 중 ‘한정후견’만 손질한다는데

강동 건강도시 정책에 반한 몽골

몽골 대표단, 성일초 방문

특허청장이 기관 명칭 변경 꺼낸 이유는?

朴청장 공론화 없이 논란 촉발시켜

서울 오가는 경기 2층 버스, 새달부터 남산 1호터널 통행

요금소 높이 4.2m로 공사 이달 완료

폰트 확대 폰트 축소 프린트하기

경기도 2층 버스

경기도 2층 버스가 하반기부터 서울 남산1호터널을 통행할 수 있게 됐다. 그동안 높이가 낮아 2층 버스 통행이 어려웠던 남산1호터널 요금소 높이를 3.5m에서 4.2m로 상향시키는 구조개선 공사를 이달 완료하기 때문이다.

20일 도에 따르면 현재 수원, 용인, 성남, 화성 등 경기 남부지역에서 남산1호터널을 통과해 서울시청 방향으로 가는 광역버스는 12개 노선 166대에 이른다. 이 노선 광역버스 입석률은 다른 노선 평균인 9.5%보다 높은 10~20%에 달한다.

이 같은 불편을 덜기 위해 많은 승객들을 태울 수 있는 2층 버스의 투입 필요성이 오랫동안 제기됐지만 남산1호터널 요금소 높이가 낮아 불가능했다. 2층 버스 높이는 3.99m에 이른다.

이 문제를 해결하기 위해 경기도는 사업비 3000만원을 전액 부담하고 서울시가 공사를 수행하는 방식으로 지난 4월 작업을 시작했다. 안전검사, 높이제한 심의 등 행정절차를 거쳐 하반기부터 2층 버스를 투입할 예정이다.

경기도 관계자는 “요금소 높이가 상향 조정됨에 따라 하반기부터 2층 버스 8대를 도입하고 내년에는 더욱 늘릴 계획”이라면서 “이제 위험하고 불편하게 서서 다니는 일이 없을 것”이라고 말했다.

한상봉 기자 hsb@seoul.co.kr
2019-06-21 19면
페이스북 트위터 카카오스토리 밴드 블로그

독방 요구한 고유정, 재소자들과 함께 지내자

전 남편을 살해한 혐의로 교도소에 입감한 고유정(36·구속기소)이 다른 재소자들과 원만하고 지내고 있는 것으로 전해졌다.18일…

많이 본 뉴스

Leader’s Today

사회적기업 육성 우수 성동

정원오 서울성동구청장

소녀상 닦다 눈물흘린 구청장

이승로 성북구청장

‘최고의 힐링타운’ 노원 만들 것”

오승록 서울 노원구청장

“새만금공항으로 천년전북 도약”

송하진 전북도지사 인터뷰

우리 지역 자랑볼거리 즐길거리교육&라이프

자료 제공 : 정책브리핑 korea.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