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확진자 방문 업소도 안심하세요”

‘코로나 사투’ 소상공인·농가 지원 팔 걷은 지자체

중랑 발달장애인 평생교육센터 23일까지 이용자 30명 모집

폰트 확대 폰트 축소 프린트하기
서울 중랑구가 발달장애인 평생교육센터 개관을 앞두고 오는 23일까지 이용자를 모집한다고 3일 밝혔다.

오는 9월 문을 여는 중랑구 발달장애인 평생교육센터는 성인 발달장애인의 사회적응과 자립을 위한 교육기관이다. 이곳에서는 사회적응훈련과 직업지원활동을 비롯해 긍정적인 행동 지원, 일상생활활동, 문화여가활동 등 생활 전반과 관련한 다양한 교육을 지원한다.

대상은 18세 이상 발달장애인으로, 모집 정원은 30명이다. 기본과정 2년, 심화과정 2년 등 모두 4년 동안 교육한다. 1년 연장 신청이 가능해 최대 5년까지 교육받을 수 있다. 이용을 희망하는 대상자는 중랑구청 홈페이지에서 모집요강 및 입학원서를 내려받은 뒤 작성해 접수하면 된다.

이와 관련, 중랑구는 17일 오후 1시 30분 구청에서 발달장애인 평생교육센터 비전과 교육 프로그램 등에 대한 설명회를 개최할 예정이다.

김희리 기자 hitit@seoul.co.kr

2019-07-04 16면
페이스북 트위터 카카오스토리 밴드 블로그

많이 본 뉴스

Leader’s Today

뽀송뽀송 행복…빨래방 봉사

서양호 서울 중구청장

에너지 절약 실천하는 양천

김수영 서울 양천구청장

아이스팩도 재활용하는 강동

이정훈 서울 강동구청장

강서·LG 구립어린이집을 부탁해

노현송 서울 강서구청장

우리 구 자랑볼거리 즐길거리교육&라이프

자료 제공 : 정책브리핑 korea.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