새벽 6시 다른 구 등교하는 흑석동 학생들… “고교 세워

‘일반고 사각지대’ 서울 동작구 흑석동, 학교 유치에 역점

행안부 41년 ‘금녀의 벽’ 두 과장이 깼다

서정아 조직기획과장 이어 채수경 자치행정과장까지 첫 여성 임명

대전경찰청은 포토존 인테리어 공사 중

코로나 전국 확산 비상시국에… 정신 못 차린 공직사회

동대문 꿈나무 아나운서 체험 교실

초등 고학년·중학생반 각 15명씩 선발

폰트 확대 폰트 축소 프린트하기

지난 16일 동대문구청 방송국 스튜디오에서 아이들이 직접 방송 제작을 체험해 보고 있다.
동대문구 제공

서울 동대문구가 여름방학을 맞아 학생들의 진로 탐색을 돕기 위해 ‘아나운서 체험 교실’을 운영한다고 18일 밝혔다. 체험 행사는 오는 23일 답십리동 동대문진로직업체험지원센터에서 오전과 오후 두 차례에 걸쳐 이뤄진다.

프리랜서로 활동하고 있는 현직 아나운서를 강사로 초빙해 이뤄진다. 1분 스피치, 발성과 발음 교정과 같은 보이스 트레이닝, 호흡법 등 전문 아나운서에게 필요한 기초 교육을 진행한다.

이후 구청 내 방송국 스튜디오로 자리를 옮겨 참가자들이 직접 카메라 앞에 서서 아나운서가 돼 보는 시간도 갖는다. 프로그램은 강좌와 체험을 합쳐 모두 2시간가량 진행한다.

오전반은 초등학교 4~6학년, 오후반은 중학교 1~3학년을 대상으로 한다. 반별로 각각 선착순 15명씩 모집한다. 교육비는 무료다. 동대문진로직업체험지원센터에서 신청한다.

유덕열 동대문구청장은 “딱딱한 교실이 아닌 실제 체험 환경에서 아이들의 미래 진로 탐색에 실질적인 도움을 줄 수 있을 것”이라고 말했다.

김희리 기자 hitit@seoul.co.kr
2019-07-19 21면
페이스북 트위터 카카오스토리 밴드 블로그

‘서류상’ 남편·후배, 알고 보니 포주와 그 애

지적장애인 성매매범 내몬 사법권력“경찰이 피해자의 억울함을 벗겨 주기는커녕 범죄자를 만드는 데 앞장선 사건입니다.”장수희…

많이 본 뉴스

Leader’s Today

코로나 선별진료소 기능 강화

서양호 서울 중구청장

보드게임으로 관세법 수업

조은정 관세국경관리연수원장

中企 살리는 금천, 40억 육성자금 융자

유성훈 서울 금천구청장

경제 살리는 광진, 1471억 조기 집행

김선갑 서울 광진구청장

자료 제공 : 정책브리핑 korea.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