새벽 6시 다른 구 등교하는 흑석동 학생들… “고교 세워

‘일반고 사각지대’ 서울 동작구 흑석동, 학교 유치에 역점

행안부 41년 ‘금녀의 벽’ 두 과장이 깼다

서정아 조직기획과장 이어 채수경 자치행정과장까지 첫 여성 임명

대전경찰청은 포토존 인테리어 공사 중

코로나 전국 확산 비상시국에… 정신 못 차린 공직사회

22회 이천국제조각심포지엄 30일 막 오른다

8월 22일까지 설봉공원·온천조각공원 등에 전시

폰트 확대 폰트 축소 프린트하기
이천국제조각심포지엄이 오는 30일부터 이천 설봉공원에서 펼쳐진다.

‘함께하다’, ‘화합하다’라는 의미를 포함하는‘어울림(Harmony)’을 주제로 8월 22일까지 전시되는 이천국제조각심포지엄은 현재까지 259점의 작품이 탄생했다. 이렇게 탄생한 작품들은 설봉공원·온천조각공원 등 공공장소에 설치되어 시민의 삶을 문화적으로 풍요롭게 하는 하나의 문화로 자리 잡고 있다.

국제조각심포지엄은 완성된 결과물만 보여주는 것이 아니라 예술작품이 만들어지는 생생한 시간을 전시에 포함시킴으로써 작가들의 창작열을 북돋우고 관람객에게 수준 높은 예술적 볼거리를 제공하게 된다.

이천국제조각심포지엄 참여 작가로는 국내조각가 오수연, 정춘일, 김기영, 윤덕수 작가와 국외 조각가는 타이완 왕바이오, 루마니아 단 아이스트레이트,페루 알도 시로마, 중국 장 퀴안, 스페인 호세 카를로스 등 9명의 작가가 참여 한다.

개막식은 미란다호텔에서 30일 오후 5시에 열리며 설봉공원 동문광장에서 작품창작이 진행된다.

또한 국제조각심포지엄 운영위원위에서는 부대행사로 행사 중 주말에는 도슨트 프로그램 부스를 운영한다. 주말에 오시는 관람객에게 설봉공원 미니갤러리에서 21회 작품에 대한 설명이 진행될 예정이다. 또한 아티스트 토크는 한국 도예고에서 예정되어 있어 많은 시민과 학생 등의 참여를 기대하고 있다.

신동원 기자 asadal@seoul.co.kr
페이스북 트위터 카카오스토리 밴드 블로그

‘서류상’ 남편·후배, 알고 보니 포주와 그 애

지적장애인 성매매범 내몬 사법권력“경찰이 피해자의 억울함을 벗겨 주기는커녕 범죄자를 만드는 데 앞장선 사건입니다.”장수희…

많이 본 뉴스

Leader’s Today

코로나 선별진료소 기능 강화

서양호 서울 중구청장

보드게임으로 관세법 수업

조은정 관세국경관리연수원장

中企 살리는 금천, 40억 육성자금 융자

유성훈 서울 금천구청장

경제 살리는 광진, 1471억 조기 집행

김선갑 서울 광진구청장

자료 제공 : 정책브리핑 korea.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