대구 수성알파시티에 자율주행 셔틀버스

20일부터 2.5㎞ 순환도로 3대 시범운행

[단독] 모욕받는 빈곤층

기초수급 신청 때 ‘가족해체 제3자 인증’ 요구

‘광주형 일자리’ 본격 출범

광주시·현대차 합작법인 오늘 윤곽

22회 이천국제조각심포지엄 30일 막 오른다

8월 22일까지 설봉공원·온천조각공원 등에 전시

폰트 확대 폰트 축소 프린트하기
이천국제조각심포지엄이 오는 30일부터 이천 설봉공원에서 펼쳐진다.

‘함께하다’, ‘화합하다’라는 의미를 포함하는‘어울림(Harmony)’을 주제로 8월 22일까지 전시되는 이천국제조각심포지엄은 현재까지 259점의 작품이 탄생했다. 이렇게 탄생한 작품들은 설봉공원·온천조각공원 등 공공장소에 설치되어 시민의 삶을 문화적으로 풍요롭게 하는 하나의 문화로 자리 잡고 있다.

국제조각심포지엄은 완성된 결과물만 보여주는 것이 아니라 예술작품이 만들어지는 생생한 시간을 전시에 포함시킴으로써 작가들의 창작열을 북돋우고 관람객에게 수준 높은 예술적 볼거리를 제공하게 된다.

이천국제조각심포지엄 참여 작가로는 국내조각가 오수연, 정춘일, 김기영, 윤덕수 작가와 국외 조각가는 타이완 왕바이오, 루마니아 단 아이스트레이트,페루 알도 시로마, 중국 장 퀴안, 스페인 호세 카를로스 등 9명의 작가가 참여 한다.

개막식은 미란다호텔에서 30일 오후 5시에 열리며 설봉공원 동문광장에서 작품창작이 진행된다.

또한 국제조각심포지엄 운영위원위에서는 부대행사로 행사 중 주말에는 도슨트 프로그램 부스를 운영한다. 주말에 오시는 관람객에게 설봉공원 미니갤러리에서 21회 작품에 대한 설명이 진행될 예정이다. 또한 아티스트 토크는 한국 도예고에서 예정되어 있어 많은 시민과 학생 등의 참여를 기대하고 있다.

신동원 기자 asadal@seoul.co.kr
페이스북 트위터 카카오스토리 밴드 블로그

‘현대가 며느리’ 노현정 5개월만에 포착된 근

정대선 현대비에스앤씨 사장의 부인 노현정 전 아나운서가 고(故) 정주영 현대그룹 명예회장의 부인 고 변중석 여사의 12주기인 …

많이 본 뉴스

Leader’s Today

500만 그루, 마포의 미래 심는다

유동균 서울 마포구청장

성동 아이디어 빛나는 소셜벤처

정원오 서울 성동구청장

과기부, 과천 떠나 ‘세종 시대’

유영민 과학기술정보통신부 장관

“팔당댐 물안개공원에 허브섬”

신동헌 경기 광주시장

자료 제공 : 정책브리핑 korea.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