강남, 여름방학 초등학생 인성캠프 운영

폰트 확대 폰트 축소 프린트하기
서울 강남구는 지난 24일 관내 초등학생을 대상으로 ‘여름방학 인성캠프’를 개최했다고 26일 밝혔다. 강남구는 “‘문·예·체 활동 및 인성교육 지원 확대 사업’ 하나로, 올해 처음 마련했다”고 했다.

인성캠프엔 개일·대곡 등 초등학교 7곳 학생 250명이 참여했으며, 내달 14일까지 이어진다. 독서창의(행복한도서관), 생명존중(즐거운도서관), 못골서당(못골한옥어린이도서관), 한학과 전통예절(정다운도서관) 등 지역 내 도서관 우수 프로그램과 연계해 진행된다.

서원희 교육정책팀장은 “최근 공교육 현장에서도 인성 교육이 강조되고 있다”며 “아이들이 바르고 단단한 마음을 지닐 수 있도록 다양한 프로그램을 개발, 교육 1번지의 품격을 높이겠다”고 말했다.

한편 원어민 교사와 함께하는 ‘초등영어캠프’도 열린다. 관내 19개교가 참여하며, 하와이여름캠프, 해리포터캠프 등 다양한 영어 수업이 마련돼 있다.

김승훈 기자 hunnam@seoul.co.kr

페이스북 트위터 카카오스토리 밴드 블로그

많이 본 뉴스

Leader’s Today

쪼그라든 골목경제 쫙쫙

박준희 서울 관악구청장

방역, 방역, 다시 또 방역

정순균 서울 강남구청장

‘싹수 있는’ 기업 키우는 송파

박성수 서울 송파구청장

“KTX 의정부 연장 필요”

오승록 서울 노원구청장

자료 제공 : 정책브리핑 korea.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