주민등록번호 뒷자리 ‘지역 표시’ 45년 만에 사라진다

10월부터 성별 표시 제외 6개 번호 변경

안양·과천·군포·의왕시, GTX C노선 정차역 신설 놓고 충

인덕원역·의왕역 추진… 4개 지자체 갈등

[관가 인사이드] ‘실세 지사’ 김경수의 힘?… 또 중앙 고

경제부지사 박종원, 경제혁신추진위원장 이찬우

광명심포니 기획연주 “하이든·모차르트, 니들이 그들을 알아?”

23일 오후 7시 30분 광명시민회관 대공연장서 개최

폰트 확대 폰트 축소 프린트하기

광명시청 전경

경기 광명심포니오케스트라가 광명심포니 기획연주 ‘하·모·니’(하이든·모차르트·니들이 그사람들을 알아?)를 공연한다고 1일 밝혔다.

이 공연은 오는 23일 오후 7시 30분 광명시민회관 대공연장에서 열린다. 광명문화재단이 예술활동지원 사업으로 진행된다.

연주곡인 하이든의 놀람교향곡 탄생 배경이 흥미롭다. 자신의 음악회에 찾아온 많은 귀족들이 음악회에서 졸거나 잡담하는 귀족들을 보던 하이든은 분노에 빠졌다. 이때 아이디어를 생각해 낸다. 공연시간에 사람들이 잠을 자지 못하고 잡담을 하지 못하게 만들자는 아이디어로 만든 게 하이든의 놀람 교향곡이다.

이후 열린 음악회에서 귀족들은 다시 잠들 채비를 하지만 그때마다 울려 퍼지는 커다란 음악소리에 맘 편히 잠을 청하지 못한다. 게다가 자신들의 모습에 민망함을 감추지 못한다. 하이든은 이 모습을 보면서 너무나 즐거웠다는 스토리다.

이는 실제 하이든이 놀람교향곡을 작곡하게 된 이유다. 우리가 알고 있는 음악에는 재미있는 에피소드가 있고 작곡가의 특성이 드러나기도 한다. ‘하모니’ 연주는 이러한 흥미로운 감상포인트에 중점을 두고 진행되는 새로운 형식의 다원예술공연이다.

공연문의는 광명심포니오케스트라 사무국으로 하면 된다.

광명심포니오케스트라는 2002년 창단돼 2007년 경기도 전문예술단체로 지정됐다. 문화예술 사회적 기업으로 역할과 책임을 다하고 있는 대표적인 민간 오케스트라다. 현재까지 정기연주회 78회, 기획연주 250회, 초청연주 150회를 진행했다.

KBS찾아가는 음악회에 초청받기도 했다. 청와대 국빈만찬 연주초청과 이탈리아 “쥬세페 디 스테파노 오페라 페스트벌”초청 등 교향곡·오페라 등 여러 분야에 걸쳐 연주능력을 인정받고 있다. 또 발레 갈라콘서트나 정겨움과 새롬 등 다양한 장르와 결합해 일반 클래식뿐 아니라 다채로운 공연을 선보이고 있다.

이명선 기자 mslee@seoul.co.kr
페이스북 트위터 카카오스토리 밴드 블로그

많이 본 뉴스

Leader’s Today

묵은 교통민원 해결사

정원오 서울 성동구청장

20000… 코로나 검사 4개월 기록

정순균 서울 강남구청장

‘가정이 행복한’ 관악

박준희 서울 관악구청장

전통시장에서 착한소비

채현일 서울 영등포구청장

자료 제공 : 정책브리핑 korea.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