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나와 타인의 개인정보 온라인에 올리거나 전송하지 마세

여가부, 아동·청소년 ‘디지털 성범죄 예방 7가지 안전 수칙’ 공개

특허 신속 심판 늘리고 심사 품질 높인다

특허심판원 ‘고품질 심판’ 대책 발표

‘최대 20% 할인’ 서울사랑상품권, 코로나 뚫고 1300억원

‘착한 소비’에 15% 할인·5% 캐시백 혜택

영등포, 외국인 맞춤 ‘의료 코디’ 양성

폰트 확대 폰트 축소 프린트하기
서울 영등포구가 치료와 관광 목적으로 지역을 찾는 외국인 의료 관광객에게 맞춤형 의료 서비스와 체류 일정 등을 제안·관리하는 ‘스마트 메디컬 코디네이터’를 양성한다고 5일 밝혔다.

구는 서울시 자치구 중 종합병원과 요양병원 수가 가장 많은 전문 의료시설 밀집 지역이다. 구 관계자는 “지역 내 많은 의료기관과 문화 인프라를 바탕으로 외국인 의료 관광객을 지역으로 유인할 인력을 양성하려는 취지”라고 설명했다.

국제 의료 관광 코디네이터는 외국인 의료 관광객별 맞춤 의료기관 소개·치료를 지원하고, 체류 기간 동안 출입국 관련 지원과 관광 일정 등을 관리하는 전문 인력이다. 의료 관광 코디네이터 프로그램은 다음달 24일부터 11월 1일까지 매주 월~금요일 오후 2시부터 6시까지 진행된다. 관련 분야에서 오랜 경력과 전문 지식을 가지고 있는 전문가들로 6명의 강사진을 꾸렸다.

황비웅 기자 stylist@seoul.co.kr

2019-08-06 15면
페이스북 트위터 카카오스토리 밴드 블로그

코로나 확진 연예인 “유흥업소 여성과 차에서.

일본에 다녀와 코로나19에 걸린 30대 남성 연예인과 접촉한 서울 강남구 논현동 거주 여성 2명이 잇따라 확진 판정을 받았다.서울…

많이 본 뉴스

Leader’s Today

코로나 ‘방역·경제·재정’ 대응

오거돈 부산시장 인터뷰

위기 청소년 울타리 ‘드림하우스’

노현송 서울 강서구청장

‘감염 차단 선구자’ 서초의 대응

조은희 서울 서초구청장

입국자 가족 지원하는 영등포

채현일 서울 영등포구청장

자료 제공 : 정책브리핑 korea.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