짜파구리 감칠맛 좋제, 다시마 키워 보람 크제

제철 맞아 활기 띤 완도군 금일도

서울 면세점 사실상 폐업 상태

서울연구원, 최근 16주 카드 거래 분석

김포시, 김포골드라인운영사와 ‘안전·적기개통’ 추진 합의

정하영 김포시장, 운영사 만나 개통 공동대응… 개통일정 협의 확정되면 즉시 발표

폰트 확대 폰트 축소 프린트하기
도시철도 김포골드라인 차량기지

경기 김포시는 지난 8일 김포도시철도 운영사인 김포골드라인운영 등 관련 기관들과 김포도시철도의 안전하고 적기 개통을 위해 총력을 모아 공동 대응키로 했다고 9일 밝혔다.

최근 김포시와 운영사 간 개통과 관련해 서로 다른 입장이 인터넷 카페와 소셜네트워크서비스(SNS) 등에서 불거지며 개통시기에 영향을 주는 게 아니냐는 추측성 우려가 있었다.

시 관계자에 따르면 “그동안 운영사 측이 각종 회의와 협의 과정에서 차량진동에 대해 방향전환과 차륜삭정만으로는 안전한 운행의 부담감을 표명한 것이 사실”이라며, “이를 합리적으로 해소하기 위해 추가로 일부구간에서 속도조정을 포함한 안전대책 강구와 행정절차 단축 노력에 대해 합의했다”고 밝혔다.

이번 합의로 김포시는 한국철도기술연구원에서 진행 중인 안전성검증 결과 도출을 통해 운영사와 함께 개통승인 관련 행정절차를 지체없이 진행할 예정이다. 김포도시철도 관련 기관들이 참여하는 태스크포스팀 회의에서 개통 승인 기관의 적극적인 협조와 지원도 함께 요청하기로 했다.

김포도시철도는 전체 노선 중 곡선구간이 30여 곳이나 되는데, 일부구간에서는 영업시운전 조사후 일정 속도조절이 불가피할 것으로 보인다. 시운전이 끝난 뒤 검증 종합시험운행 완료보고를 하면 이후 국토부의 검토과정이 이어진다. 이어 검증기관인 한국교통안전공단에 종합시험운행보고서를 검토 의뢰한다. 검토한 뒤 자문위원회를 열어서 최종 종합시험운행을 확인해 국토부에 보고하는 절차가 진행될 예정이다.

한편, 차량진동에 대한 원인규명과 근본적인 개선방안 마련은 상당기간이 소요되는 점을 감안해 중장기 과제 연구용역을 조속히 시행키로 했다. 또 개통 후에는 최적의 관리방안을 만들어 김포도시철도를 안전하게 운영하기로 합의했다.

정하영 시장은 “안전성 검증 결과와 개통 승인에 필요한 보고서를 승인기관에 신속하게 제출하고, 소요기간 협의 뒤 개통 관련 일정이 확정되는 대로 시민들에게 발표할 예정”이라며, “시민들의 교통불편이 최대한 빠른 시일 내 해소될 수 있도록 총력을 다하겠다”고 말했다.

이명선 기자 mslee@seoul.co.kr
페이스북 트위터 카카오스토리 밴드 블로그

많이 본 뉴스

Leader’s Today

아이·운전자 다 지킨다

박성수 서울 송파구청장

학생에게 예방키트 안전 선물

채현일 서울 영등포구청장

학교 방역 가방 프로젝트 시작

김수영 서울 양천구청장

초등 1년 충치, 주치의와 상의

오승록 서울 노원구청장

자료 제공 : 정책브리핑 korea.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