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내륙의 바다’ 장성호, 금빛 출렁다리에 일렁이는 호반의

장성군 ‘옐로출렁다리’ 개통 뒤 수변 트레킹 각광

박원순 “신천지, 파렴치한 반사회 단체”… 예배 강행 교

朴 “종교의 자유보다 국민 생명권이 중요”

영등포 “국회 뒤편~서강대교 봄꽃길 폐쇄”

새달 초까지 교통·보행 전면 차단

오늘 원코리아 국제포럼

외교전문가·시민사회 대표 등 400명 참석

폰트 확대 폰트 축소 프린트하기
국내외 외교·통일·북한 전문가와 시민사회 대표 400여명이 모여 한반도 통일을 논의하는 ‘2019 원코리아국제포럼’이 14일 서울 중구 더플라자호텔에서 열린다. 이번 포럼은 3·1운동 100주년과 광복절 74주년을 기념하기 위해 마련됐다. ‘한반도 통일의 역사적 기회: 비전, 리더십 그리고 실천’을 주제로 급변하는 한반도 정세를 직시하고 올바른 해결책을 모색하기 위해 포괄적인 전력은 물론 시민·경제·안보·인권의 영역에서 구체적 논의를 진행한다.

개회식에는 문현진 글로벌피스재단 의장, 윌리엄 파커 동서연구소 최고경영자(CEO), 휴야 왕 중국과 세계화 연구센터회장, 제이컵 울란야 우간다 국회부의장, 니컬러스 에버스타트 미국 기업연구소 석좌연구원, 앤서니 김 헤리티지재단 경제자유지수 편집장 등이 참석한다.

포럼은 글로벌피스재단, 통일을실천하는사람들, 동서연구소, 대한민국재향경우회, 대한민국헌정회, 충남대국가전략연구소가 공동 주최하고 대통령 직속 3·1운동 및 대한민국임시정부 수립 100주년 기념사업추진위원회가 후원한다.

한상봉 기자 hsb@seoul.co.kr

2019-08-14 23면
페이스북 트위터 카카오스토리 밴드 블로그

전세계가 ‘콘돔’ 수급 비상 걸렸다는데... 왜

전 세계적인 코로나19 확산 사태가 콘돔 수급으로까지 불똥이 튀었다.말레이시아 정부가 지난 18일부터 코로나19 확산을 막기 위…

많이 본 뉴스

Leader’s Today

기부 릴레이, 지역 기업도 동참

김수영 서울 양천구청장

“피해 업소 재산세 감면 검토”

정순균 서울 강남구청장

임대주택 청년·어르신 고루 돕는다

이창우 서울 동작구청장

‘사회적 거리두기’ 직접 홍보

유덕열 서울 동대문구청장

자료 제공 : 정책브리핑 korea.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