정부, ‘금단의 땅’ 미군 기지 개발에 1조 3000억 푼다

2020년 미군 공여구역 발전계획 발표

자연·역사·예술이 ‘하나로’… 글로벌 관광명소 안양예

‘안양공공예술 프로젝트’ 통해 새롭게 태어난 예술공원

서초, 노인 교육용 무인발급기 자체 개발

폰트 확대 폰트 축소 프린트하기

서울 서초구 내곡느티나무쉼터 내 늘봄카페 바리스타(오른쪽)가 지난 12일 쉼터를 방문한 노인에게 키오스크 사용법을 알려 주고 있다.
서초구 제공

서울 서초구가 전국 최초로 교육용 키오스크(무인발급기) 프로그램을 자체 개발해 노인 무료 교육에 나선다고 13일 밝혔다. 지역 내 노인들이 영화관·식당 등에 설치된 키오스크를 제대로 활용하지 못해 생기는 불편함과 소외감 등을 없애기 위해서다.

이번에 구가 자체 개발한 키오스크 프로그램은 ▲식당·카페에서 음식 주문하기 ▲영화 티켓 발급하기 ▲고속버스 티켓 예매하기 ▲민원서류발급기 이용하기 등 5가지 상황으로 노인 눈높이에 맞게 제작됐다. 구는 이 프로그램을 43인치 대형 키오스크에 설치해 지역 내 모든 주민센터와 어르신복지관 등 총 23곳에 배치할 계획이다.

교육은 키오스크 기계가 모두 배치될 것으로 예상되는 다음달부터 동별로 자치회관 일정에 맞춰 진행되며 관심 있는 어르신이면 누구나 해당 동주민센터에서 안내받을 수 있다. 구는 노인 일자리 창출을 위해 정보화에 관심 있는 노인들을 대상으로 키오스크 강사 양성교육을 실시, 추후 지역 내 복지관·주민센터와 연계해 지원할 계획이다.

앞서 지난 7월부터 구는 내곡·양재 느티나무쉼터, 방배노인종합복지관 등에 키오스크를 시범적으로 설치하고 늘봄카페 시니어 바리스타가 방문객에게 직접 키오스크 사용법을 알려 주는 시범교육을 하고 있다.

조은희 서초구청장은 “서초의 어르신들이 빠르게 변화하는 사회에서 소외되지 않도록 구 차원에서 최선을 다할 것”이라고 말했다.

황비웅 기자 stylist@seoul.co.kr
2019-08-14 23면
페이스북 트위터 카카오스토리 밴드 블로그

52세 윤석열과 결혼…김건희가 밝힌 러브스토리

또 다시 불거진 주가 조작 의혹…경찰청 “내사 대상 아냐”윤석열 검찰총장의 부인 김건희씨가 주가 조작 의혹으로 내사를 받았…

많이 본 뉴스

Leader’s Today

전통시장 회식… 코로나 넘는 중구

서양호 서울 중구청장

“우리 마을 우리가 지킨다”

이승로 서울 강북구청장

영등포 골목상권 살리기 챌린지

채현일 서울 영등포구청장

자료 제공 : 정책브리핑 korea.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