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확진자 방문 업소도 안심하세요”

‘코로나 사투’ 소상공인·농가 지원 팔 걷은 지자체

광명시, 2035년 수도정비기본계획 확정… 깨끗한 수돗물 안정적 공급

산단 배수지 신설과 노후관로 개량, 부천·안양~광명 비상연계관로 신설 등 추진

폰트 확대 폰트 축소 프린트하기

광명시청 전경

경기 광명시가 환경부장관 승인을 받아 2035년 목표로 추진하는 수도정비기본계획이 지난 14일 최종 확정 고시했다고 18일 밝혔다.

광명·시흥보금자리 해제에 따라 특별관리지역 내 개발사업과 개발계획으로 인구증가가 예상돼 미래 상수도 수요량 예측이 반영됐다.

시는 단·장기적으로 수도시설을 체계적·계획적으로 정비할 예정이다. 뿐만 아니라 기존 상수도 시설과 미래 수도시설 투자에 대한 효율성 제고와 생산시설 적기 확장, 적정 공급시설, 급·배수시설에 대한 정비계획 등을 수립했다.

또 수도정비기본계획 주요 수도시설 확충·정비계획도 세웠다. 산업단지 배수지(6500㎥/일) 신설을 비롯해 노후관로(88.36㎞) 개량, 부천·안양~광명 비상연계관로(20.18㎞) 신설, 하안급수분구 송수관로 복선화(1.5㎞) 사업 등을 추진한다.

시 관계자는 “이번에 수립한 수도정비 기본계획은 맑고 깨끗한 수돗물을 안정적으로 공급해 수요증대에 적극 대처하고, 공중위생 향상과 생활환경 개선 및 광명시 각종 개발 여건을 향상시키는 데 역점을 뒀다”고 전했다. 그러면서 “앞으로 시민들에게 보다 깨끗하고 안전한 양질의 수돗물을 안정적으로 공급하겠다”고 밝혔다.

이명선 기자 mslee@seoul.co.kr
페이스북 트위터 카카오스토리 밴드 블로그

많이 본 뉴스

Leader’s Today

뽀송뽀송 행복…빨래방 봉사

서양호 서울 중구청장

에너지 절약 실천하는 양천

김수영 서울 양천구청장

아이스팩도 재활용하는 강동

이정훈 서울 강동구청장

강서·LG 구립어린이집을 부탁해

노현송 서울 강서구청장

자료 제공 : 정책브리핑 korea.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