항동 철길 따라 역사 배우는 구로 ‘힐링길’

스토리텔링 도보여행… 새달 9일까지

좁은 길 교통사고 막는 강동 ‘보행자우선길’

둔촌동역 이면도로 속도 제한·안전시설물 설치

동작 주민 건강 지킴이 ‘스마트 헬스존’

건강 측정 후 맞춤 운동·식이법 추천

제주~일본 항공노선 중단 검토에 제주 관광업계 고심

폰트 확대 폰트 축소 프린트하기
대한항공
픽사베이

대한항공이 일본인 여행객 감소와 적자 누적 등으로 제주-일본 노선 중단을 검토해 제주지역 관광업계가 고심하고 있다.

20일 제주도관광협회 등에 따르면 대한항공은 제주-도쿄(나리타공항), 제주-오사카 등 2개 노선을 오는 11월부터 운항을 중단하는 방안을 추진중이다.

대한항공은 한일관계 경색으로 일본인 여행객이 줄고 있는데다 평소에도 탑승률이 50~60%에 그치는 등 적자 누적 등으로 운항 중단을 검토중인것으로 알려졌다.

대한항공은 현재 인터넷 홈페이지에서 11월 이후로 예정된 제주-일본 노선의 항공권은 판매하지 않고 있다.

제주도관광협회는 일본 현지에서 판매되는 제주 관광상품 동향을 파악한 결과 전년에 비해 9~10월 여행상품의 예약률이 40% 정도 감소했고 항공기 운항까지 중단되면 제주-일본 관광 시장은 크게 위축될것이라고 우려했다.

대한항공은 현재 제주-도쿄, 제주-오사카 노선에 주7회 일정으로 130석 규모의 항공기를 운항중이다.

대한항공의 지난 2015년에도 적자 등을 이유로 제주-도쿄, 제주-오사카 노선에 대해 일시 운항 중단을 검토했지만 제주도가 일본인 관광객 유치 등을 위해 일부 적자 보전 방안을 제시,제주-일본 노선을 계속 운항해 왔다.

제주 황경근 기자 kkhwang@seoul.co.kr

페이스북 트위터 카카오스토리 밴드 블로그

아오이 유우까지…일본 ‘스피드혼’ 문화 충격

일본의 인기 여배우 아오이 유우(34)가 지난 6월 개그맨 야마사토 료타(42)와 결혼을 발표했을 때 많은 일본인들은 좀체 상상하기…

많이 본 뉴스

Leader’s Today

나를 돌아보고 답 찾는 성동 보육

정원오 서울 성동구청장 특강

금천, 과학을 탐하다

유성훈 서울 금천구청장

반짝이는 아이디어 찾아요

조은희 서울 서초구청장

자료 제공 : 정책브리핑 korea.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