노들섬, 음악섬으로 다시 태어나다

874석 공연장 ‘라이브하우스’ … 28일 개장

어린이집 늦게까지 아이 맡길 수 있다

복지부 ‘영유아보육법’ 개정안 입법예고

길거리 댄스 무대 변신한 동대문

21~22일 ‘세계거리춤축제’ 개최

제주~일본 항공노선 중단 검토에 제주 관광업계 고심

폰트 확대 폰트 축소 프린트하기
대한항공
픽사베이

대한항공이 일본인 여행객 감소와 적자 누적 등으로 제주-일본 노선 중단을 검토해 제주지역 관광업계가 고심하고 있다.

20일 제주도관광협회 등에 따르면 대한항공은 제주-도쿄(나리타공항), 제주-오사카 등 2개 노선을 오는 11월부터 운항을 중단하는 방안을 추진중이다.

대한항공은 한일관계 경색으로 일본인 여행객이 줄고 있는데다 평소에도 탑승률이 50~60%에 그치는 등 적자 누적 등으로 운항 중단을 검토중인것으로 알려졌다.

대한항공은 현재 인터넷 홈페이지에서 11월 이후로 예정된 제주-일본 노선의 항공권은 판매하지 않고 있다.

제주도관광협회는 일본 현지에서 판매되는 제주 관광상품 동향을 파악한 결과 전년에 비해 9~10월 여행상품의 예약률이 40% 정도 감소했고 항공기 운항까지 중단되면 제주-일본 관광 시장은 크게 위축될것이라고 우려했다.

대한항공은 현재 제주-도쿄, 제주-오사카 노선에 주7회 일정으로 130석 규모의 항공기를 운항중이다.

대한항공의 지난 2015년에도 적자 등을 이유로 제주-도쿄, 제주-오사카 노선에 대해 일시 운항 중단을 검토했지만 제주도가 일본인 관광객 유치 등을 위해 일부 적자 보전 방안을 제시,제주-일본 노선을 계속 운항해 왔다.

제주 황경근 기자 kkhwang@seoul.co.kr

페이스북 트위터 카카오스토리 밴드 블로그

나경원, 미국에 있는 아들 국적·원정출산 묻자

자유한국당 나경원 원내대표가 미국의 한 대학에 재학중인 자신의 아들의 국적은 한국이며, 원정출산 의혹은 사실이 아니라고 1…

많이 본 뉴스

Leader’s Today

“차 없는 신촌에 문화창조밸리”

문석진 서울 서대문구청장

‘방과 후’ 걱정 없는 광진

김선갑 서울 광진구청장

관광지용 ‘국적 불명 한복’ NO

김영종 서울 종로구청장

관광이 더 즐거워지는 ‘더강남’

정순균 서울 강남구청장

우리 지역 자랑볼거리 즐길거리교육&라이프

자료 제공 : 정책브리핑 korea.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