주민등록번호 뒷자리 ‘지역 표시’ 45년 만에 사라진다

10월부터 성별 표시 제외 6개 번호 변경

안양·과천·군포·의왕시, GTX C노선 정차역 신설 놓고 충

인덕원역·의왕역 추진… 4개 지자체 갈등

[관가 인사이드] ‘실세 지사’ 김경수의 힘?… 또 중앙 고

경제부지사 박종원, 경제혁신추진위원장 이찬우

초등학생 제안도 정책이 되도록

아동친화도시 원탁토론회 연 영등포

폰트 확대 폰트 축소 프린트하기
서울 영등포구가 초등학교 1학년들이 원탁토론회에서 제안한 아이디어를 정책으로 반영하는 등 아동친화도시를 조성하기 위해 적극 나섰다.

구는 지난 17일 구청 별관 강당에서 아동, 청소년, 학부모 등 120여명이 함께하는 ‘아동친화도시 시민참여조사 원탁토론회’를 개최했다고 20일 밝혔다. 아동친화도시를 만들기 위해 아동, 청소년을 비롯해 연령에 관계없이 주민들의 의견을 청취해 반영하고자 이번 원탁토론회를 열었다고 구는 전했다.

구는 120여명의 토론회 구성원을 아동 70%, 부모 20%, 아동 관계자 및 아동 권리 옹호자 10%로 구성했다. 이는 유니세프 시민참여토론 참여 대상 집단 유형에 따라 분류한 것이다. 지역 내 18개동 분포, 초·중·고등학생 참여자 수를 고르게 구성해 다양성을 대변할 수 있도록 했다.

이날 원탁토론회는 총 4시간 동안 진행됐다. 이날 참여자들의 주요 제안으로는 ▲덥거나 추울 때도 편하게 놀 수 있는 실내놀이터 조성 ▲아이들이 의견을 제안하는 온라인 공간 마련 ▲스마트폰 사용자 사고 예방 횡단보도 신호 알리미 설치 등이 있다. 원탁토론회에서 나온 의견은 관련 부서 등과의 협의를 거쳐 정책으로 반영된다.

황비웅 기자 stylist@seoul.co.kr

2019-08-21 23면
페이스북 트위터 카카오스토리 밴드 블로그

많이 본 뉴스

Leader’s Today

묵은 교통민원 해결사

정원오 서울 성동구청장

20000… 코로나 검사 4개월 기록

정순균 서울 강남구청장

‘가정이 행복한’ 관악

박준희 서울 관악구청장

전통시장에서 착한소비

채현일 서울 영등포구청장

우리 구 자랑볼거리 즐길거리교육&라이프

자료 제공 : 정책브리핑 korea.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