치매안심센터 256곳 구축… 372만명 상담·검진서비스

‘치매국가책임제’ 시행 3년 성과

골목길 방역은 전달체계가 중요한데… 질병청 돼도 ‘수족

[관가 인사이드] 질병청, 행안부·보건소와 협업 필요 감염병 관리 매뉴얼 아직 준비 안돼 현장 수족 역할 누가 할지 고민해야 ‘전문가 집단’ 질병청 행정력 떨어져 국회 관련 업무 처리도 쉽지 않을 듯

1시간에 파도 1000번 ‘출렁’… 시흥서 사계절 내내 서핑

세계 최대규모 경기 시흥 인공서핑장 ‘웨이브파크’ 새달 7일 개장

저도 오늘 일반인에 개방 ‘시민 품으로’

폰트 확대 폰트 축소 프린트하기
대통령 휴양지로 일반인 출입이 금지됐던 경남 거제시 저도가 47년 만에 개방된다.

행정안전부와 국방부, 해군, 경남도, 거제시는 저도를 17일부터 내년 9월 16일까지 1년간 시범 개방한다고 16일 밝혔다.

장목면 궁농항에서 저도 사이 3.9㎞ 뱃길을 하루 두 차례 유람선이 다닌다. 매주 월·목요일은 시설 정비 등을 위해 개방하지 않는다. 하루 방문인원은 한 차례 300명씩 모두 600명이며 1시간 30분 동안 둘러볼 수 있다. 개방 구역은 산책로, 모래해변, 연리지정원(골프장) 등이며 대통령 별장과 군사시설은 제외된다.

창원 강원식 기자 kws@seoul.co.kr

2019-09-17 16면
페이스북 트위터 카카오스토리 밴드 블로그

많이 본 뉴스

Leader’s Today

강남구민 높은 눈높이에 딱… 공공복지시설 행정 수준 업

[현장 행정] 정순균 강남구청장 복지시설 변화 앞장

양천, 지역경제 우리가 살린 데이~

코로나 극복 착한결제·소비 2차 캠페인 단골가게 10만원 이상 쓰면 마스크 지급 구청 외식데이·가을 꽃드림데이 등 다채

동대문 3차 희망일자리 550명 뽑는다

24일까지 신청… 2개월 동안 최저시급 실직자·대학 휴학생 우선 선발하기로

서초, 코로나 확진자 방문업체에 특별지원금

300만원 지급… 24일까지 홈피 신청해야 상호 공개된 개별사업자에게도 100만원 조은희 구청장 “생활밀착형 지원 마련”

자료 제공 : 정책브리핑 korea.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