주민등록번호 뒷자리 ‘지역 표시’ 45년 만에 사라진다

10월부터 성별 표시 제외 6개 번호 변경

안양·과천·군포·의왕시, GTX C노선 정차역 신설 놓고 충

인덕원역·의왕역 추진… 4개 지자체 갈등

[관가 인사이드] ‘실세 지사’ 김경수의 힘?… 또 중앙 고

경제부지사 박종원, 경제혁신추진위원장 이찬우

눈으로 보고 직접 체험하는 재난안전교육

중구 ‘찾아가는 안전체험관’ 운영

폰트 확대 폰트 축소 프린트하기

지난 11일 서울 중구 청구초등학교 강당에서 열린 재난안전교육에서 6학년 학생들이 심폐소생술 교육을 받고 있다.
중구 제공

서울 중구는 오는 25일 흥인초등학교 4층 강당에서 초등학교 고학년을 대상으로 ‘찾아가는 어린이 안전체험관’을 운영한다고 17일 밝혔다.

이번 교육은 재난 취약계층인 어린이를 대상으로 체험실습형 재난안전교육을 해 유사시 어린이 스스로 대처할 수 있는 능력을 확보하고 안전문화 확산을 도모하기 위해 마련됐다.

찾아가는 안전체험관 교육은 기존의 이론식 교육에서 벗어나 전문교육기관(대한안전교육협회)에서 개발한 프로그램을 활용한다. 심폐소생술 시뮬레이터, 소화기 시뮬레이터, 가상현실(VR) 지진체험 등의 체험장비를 이용해 흥미를 유발하고 현장체험 중심의 교육으로 진행되는 게 특징이다.

지난 11일 오전에는 청구초등학교 강당에서 6학년 전원 150여명을 대상으로 실습 위주의 재난안전교육을 해 학생들의 많은 관심과 호응을 이끌었다.

구는 초등학생 대상 안전교육을 일회성에 그치지 않고 내년에는 지역 내 초등학교 전체를 대상으로 확대할 계획이다. 안전취약계층의 주민들을 대상으로 맞춤형 찾아가는 안전교육을 적극적으로 실시해 올바른 안전문화가 확산될 수 있도록 최선을 다한다는 방침이다.

서양호 중구청장은 “학생들이 이번 재난·생활 안전교육을 통해 안전사고 대응 요령을 자연스레 습득하고 재난발생 시 신속하게 대처하는 연습을 할 좋은 기회가 될 것”이라고 말했다.

황비웅 기자 stylist@seoul.co.kr
2019-10-18 19면
페이스북 트위터 카카오스토리 밴드 블로그

많이 본 뉴스

Leader’s Today

묵은 교통민원 해결사

정원오 서울 성동구청장

20000… 코로나 검사 4개월 기록

정순균 서울 강남구청장

‘가정이 행복한’ 관악

박준희 서울 관악구청장

전통시장에서 착한소비

채현일 서울 영등포구청장

우리 구 자랑볼거리 즐길거리교육&라이프

자료 제공 : 정책브리핑 korea.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