언론 취재 원천 봉쇄… 도 넘은 감사원

[관가 블로그] 취재원 만날 때 대변인·공보과장 배석 ‘감시’… 중앙부처 유일

서울대 중심 인재·기업 몰리는 ‘혁신경제도시’가 관악의

[구청장을 만납시다] 박준희 서울 관악구청장

남부내륙철도·새만금신공항 ‘순항’… 4·3특별법·김해

반환점 돈 文정부 지방공약 중간점검

“성북구청장님, 안전 등굣길 되찾아주셔서 감사합니다”

불법유해업소 ‘맥양집’ 정비·단속 나서…미아초 4학년생들 감사 손편지 60여통

폰트 확대 폰트 축소 프린트하기

‘학교 가는 길을 안전하고 즐겁게 해주셔서 정말 고맙습니다.’

서울 성북구 미아초등학교 4학년 학생들이 최근 이승로 성북구청장에게 감사 편지를 보냈다. 이 구청장은 60여통의 편지를 하나하나 읽으며 코끝이 찡했다. 고사리 손으로 한 자 한 자 눌러 쓴 편지에서 아이들이 진심으로 고마워하는 마음이 느껴졌기 때문이다.

길음뉴타운에 사는 아이들은 지하철 4호선 길음역에서 미아초등학교까지 최단 통학로가 있지만 그 길은 피해야만 했다. 맥주와 양주를 팔며 퇴폐 영업을 하는 불법 유해업소, 이른바 ‘맥양집’ 40여곳이 밀집해 있어서다. 그곳은 ‘사람이 다니지 않는 거리’, ‘밤에 다니기 무서운 거리’로 통했다.

이 구청장은 지난해 7월 민선 7기 시작과 동시에 대대적인 단속과 거리 개선 캠페인을 펼쳤다. 올 들어 효과가 나타났다. 지난달 기준 업소 39곳 중 10곳이 문을 닫고, 나머지도 업종 전환과 폐점을 고려하고 있다. 이 구청장은 지역 주민·예술가와 함께 폐업 공간을 청년창업 공간으로 조성했다. 불법 유해업소가 다시는 뿌리 내리지 못하게 하고, 거리에 활력을 불어넣기 위해서다. 한 초등학생은 “학교에서 ‘아동친화도시’에 대해 배웠는데, 아이들 등굣길을 아이들 품으로 되찾아준 것이야말로 우리 동네가 아동친화도시임을 보여주는 것”이라며 좋아했다. 이 구청장은 “지역 문제에 관심을 기울이고 긍정적인 변화를 위해 적극 의견을 개진하는 학생들이 있어 든든하고 자랑스럽다”고 했다.

김승훈 기자 hunnam@seoul.co.kr

2019-10-24 16면
페이스북 트위터 카카오스토리 밴드 블로그

“절반 줄게” 약속한 남편…복권 1등되자 사라

복권 1등에 당첨된 후 아내를 속이고 잠적한 남편의 사연이 화제를 모으고 있다.태국 사뭇쁘라깐주에 거주하는 폰띠다(23)는 같은…

많이 본 뉴스

Leader’s Today

1.5㎞ ‘휠체어 동행’

유동균 서울 마포구청장

동작, 내년 예산 6413억 편성

이창우 서울 동작구청장

아빠랑 아이랑 ‘1박2일 독서캠프’

서양호 서울 중구청장

‘광진복지재단’ 문 열다

김선갑 서울 광진구청장

자료 제공 : 정책브리핑 korea.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