강남 발달장애인 평생교육센터 이용자 모집

만 18세 이상 대상 새달 10일까지

폰트 확대 폰트 축소 프린트하기
서울 강남구는 다음달 10일까지 ‘강남세움 발달장애인 평생교육센터’ 이용자를 모집한다고 25일 밝혔다.

발달장애인 평생교육센터는 맞춤형 교육 서비스로 발달장애인 권리 증진을 도모하는 곳으로, 내년 1월 강남구장애인통합지원센터 4층에 문을 연다. 일상생활, 사회적응, 직업지원, 문화예술, 여가활동 등의 프로그램을 운영한다. 18세 이상 발달장애인 중 희망자는 구청·강남구장애인통합지원센터·밀알복지재단 홈페이지에서 입학원서를 내려받아 작성한 뒤 센터에 방문, 제출하면 된다. 교육은 최대 5년까지 받을 수 있다. 강남구 발달장애인은 1591명이다. 등록장애인의 10.4%를 차지하고 서울 자치구 중 여섯 번째로 많다. 장정은 사회복지과장은 “발달장애인을 위한 다양한 사업을 진행, ‘포용 복지 도시 강남’을 만들겠다”고 말했다.

김승훈 기자 hunnam@seoul.co.kr

2019-11-26 16면
페이스북 트위터 카카오스토리 밴드 블로그

평생 독신 ‘붉은공주’에게 바이러스 옮긴 사람

스페인 펠리페 6세 국왕 사촌 누나인 마리아 테레사 부르봉 파르파 공주가 신종 코로나바이러스 감염증(코로나19) 치료를 받다가…

많이 본 뉴스

Leader’s Today

통장들 ‘가치 소비’ 의기투합

김수영 서울 양천구청장

자율 휴업 다중시설 100만원 지원

노현송 서울 강서구청장

‘4·19혁명 온라인 국민문화제’

박겸수 서울 강북구청장

마스크 봉제공장 찾은 구청장

유덕열 서울 동대문구청장

자료 제공 : 정책브리핑 korea.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