공적 마스크 1일부터 요일 상관없이 살 수 있다

5부제 폐지… 2002년생 이후 5개 구매

스마트 에어샤워·도로 세척… 미세먼지 多잡는 동작

공사장 비산먼지 모니터링 시스템 구축

과천 푸르지오 벨라르테, 임대 후 분양 가능성

市-대우건설 분양가 3.3㎡ 400만원 차이

폰트 확대 폰트 축소 프린트하기
재심사도 부결… 다른 단지도 일정 차질

고분양가 논란을 빚은 과천지식정보타운 S6 블록의 푸르지오 벨라르테(504가구)가 임대 후 분양으로 결정될 가능성이 높아졌다.

2일 경기 과천시와 업계에 따르면 푸르지오 벨라르테 사업주체인 대우건설 컨소시엄이 시에 요청한 분양가 재심사가 지난달 29일 부결 처리됐다. 과천시 분양가심사위원회의 결정으로 분양 일정은 무기한 연기됐고, 대우건설 컨소시엄은 임대 후 분양을 고려하는 것으로 알려졌다. 8년간 임대 후 일반분양하면 심사 없이 분양가를 결정할 수 있다. 올해 7월 후분양했던 인근 푸르지오 써밋은 3.3㎡(1평)당 분양가가 3998만원이었다.

적정 분양가로 아파트를 공급하려는 과천시와 이익을 내려는 건설사 간 분양가 줄다리기는 6개월 전부터 시작됐다. 과천시는 지난 7월 푸르지오 벨라르테 분양가를 3.3㎡당 2205만원으로 결정했다. 하지만 대우건설 측은 자신들이 정한 분양가 2600만원보다 400만원이 낮아 손실이 불가피하다며 10월에 재심의를 요청했다.

정부가 기본형 건축비를 올려 분양가 인상을 기대했다. 하지만 심사위는 앞서 정한 분양가가 문제없다고 결정했다. 당초 8월 분양 예정이었지만 또다시 무기한 연기됐다.

이는 지식정보타운 내 분양 대기 중인 다른 단지에도 영향을 미칠 것으로 보인다. S9 블록 제이드자이(647가구), S4 푸르지오 어울림 라비엔오(679가구)도 분양가를 확정하지 못해 분양 일정을 미루고 있다. 또 다른 청약 인기 지역인 성남에서는 GS건설의 성남 고등자이가, 하남시에서는 호반건설의 북위례 송파 호반써밋 등이 시·구와 건설사 간 분양가를 합의하지 못해 분양 일정을 잡지 못하고 있다. 과천지식정보타운은 과천시 갈현동과 문원동 일대 135만 3000여㎡ 부지에 비즈니스, 교육·문화·주거 기능을 갖춘 복합도시로 조성된다.

남상인 기자 sanginn@seoul.co.kr
2019-12-03 16면
페이스북 트위터 카카오스토리 밴드 블로그

많이 본 뉴스

Leader’s Today

긴급재난지원금 ‘착한 소비’ 로

김미경 서울 은평구청장

유치원-초·중·고 코로나 예방

유덕열 서울 동대문구청장

국공립어린이집 늘린다

김선갑 서울 광진구청장

쪼그라든 골목경제 쫙쫙

박준희 서울 관악구청장

자료 제공 : 정책브리핑 korea.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