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스마트구로 홍보관’서 VR 체험 운영

폰트 확대 폰트 축소 프린트하기

한 어린이 방문객이 ‘스마트구로 홍보관’에서 VR 체험을 하고 있다.
구로구 제공

서울 구로구는 신도림역 1번 출구 지하광장에 위치한 ‘스마트구로 홍보관’에서 ‘가상현실(VR) 체험 프로그램’을 운영한다고 19일 밝혔다. 구로구는 “주민들에게 첨단 기술을 직접 접해볼 수 있는 기회를 제공하기 위해 마련했다”고 전했다.

지진·태풍 대응훈련, 소화기·제세동기 사용법 등 생활안전 교육부터 자연 속 휴식과 극지·심해 탐험, 3차원 드로잉, 범죄사건 해결 등 모두 19종의 프로그램으로 구성된다. 구는 이 중 두 가지씩 선정해 주기적으로 교체 운영할 조율할 방침이다.

김희리 기자 hitit@seoul.co.kr

2020-01-20 12면
페이스북 트위터 카카오스토리 밴드 블로그

평생 독신 ‘붉은공주’에게 바이러스 옮긴 사람

스페인 펠리페 6세 국왕 사촌 누나인 마리아 테레사 부르봉 파르파 공주가 신종 코로나바이러스 감염증(코로나19) 치료를 받다가…

많이 본 뉴스

Leader’s Today

통장들 ‘가치 소비’ 의기투합

김수영 서울 양천구청장

자율 휴업 다중시설 100만원 지원

노현송 서울 강서구청장

‘4·19혁명 온라인 국민문화제’

박겸수 서울 강북구청장

마스크 봉제공장 찾은 구청장

유덕열 서울 동대문구청장

자료 제공 : 정책브리핑 korea.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