질병관리본부 ‘청’ 승격… 전문성 강화

행안부, 정부조직법 개정안 발표

가야고분군, 세계인 가슴에 감동 준비 끝

유네스코 세계유산 신청 후보 선정돼

“한 뼘의 도시공원도 해제하지 않겠다”

박원순 시장, ‘그린뉴딜’ 정책 발표

오은령 지부장 부천예총 11대 회장에 당선

백운석 후보 2표차로 눌러

폰트 확대 폰트 축소 프린트하기

오은령 신임 부천예총회장

지난 30일 치러진 제11대 부천예총회장에 오은령 한국무용협회 부천시지부장이 당선됐다.

오 신임회장은 부천예총 역대 지부장 가운데 5대 박효순 회장에 이어 두 번째 무용협회 출신이다.

이번 선거는 부천예총 8개 산하단체에서 단체별로 5명씩 선정돼 총 40명의 대의원이 투표에 참여했다. 8개 회원단체는 국악·무용·문인·미술·사진·연극·연예·음악 분야다. 이 중 오 지부장은 21표를 얻어 19표를 얻은 백운석 후보를 2표차로 누르고 회장에 당선됐다. 오 신임회장 임기는 2024년 1월 29일까지로 4년간이다.

이날 총회에서 권고섭(연극협회)씨가 수석부회장에, 부회장에는 김봉희(미술협회)·이기범(사진협회)씨가, 감사에는 고경숙(문인협회)·신영미(국악협회)씨 등이 선출됐다.

오 신임회장은 당선 인사말에서 “8개 단체에 지원하는 사업비의 자부담 의무비율을 단계적으로 폐지하고 회계정산을 부분 간소화시키며, 기업인과 연계하는 메세나 운동과 매칭사업을 추진하겠다”고 밝혔다. 또 예총외부인사 이사제를 도입할 계획이다.

부천예총은 제1대 최은휴 회장을 시작으로, 2~3대 장경내, 4대 이상덕, 5대 박효순, 6대 심우섭, 7대 김창섭, 8·9·10대 김정환 회장에 이어 11대 오은령(무용) 회장으로 이어지고 있다.

이명선 기자 mslee@seoul.co.kr
페이스북 트위터 카카오스토리 밴드 블로그

많이 본 뉴스

Leader’s Today

차 없어도 병원 고민 ‘NO’

행복택시 만든 김미경 은평구청장

해외 유입 야생동물 엄격 관리

정세균 총리 “제2코로나 막자”

홍천, 마스크 1만장 전달

6·25 때 전사한 佛장교 고향에 제공

아이·운전자 다 지킨다

박성수 서울 송파구청장

자료 제공 : 정책브리핑 korea.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