제주 “국내선 항공기 출발 때도 발열 검사해야”

폰트 확대 폰트 축소 프린트하기
제주도는 대구·경북 지역의 코로나 19(신종 코로나바이러스 감염증) 집단 확산과 관련해 전국 공항의 국내선 항공기 출발 시점부터 발열 검사를 시행해 달라고 19일 정부에 건의했다.

도 관계자는 “코로나19 전파 차단을 위해 국내선 항공기의 경우 출발 공항에서부터 탑승객 발열 검사를 하는 등 보다 강화된 방역 시스템이 필요하다”고 밝혔다. 도는 지난 2일부터 제주공항 국내선에도 발열감시카메라를 설치해 제주를 찾는 내국인 등을 대상으로 발열 검사를 하고 있다. 원희룡 제주지사는 “지역사회 감염을 전제로 한 제주도만의 방역체계 운영을 넘어 다른 지역의 방역 강화도 필요하다”고 밝혔다.

제주 황경근 기자 kkhwang@seoul.co.kr

2020-02-20 12면
페이스북 트위터 카카오스토리 밴드 블로그

많이 본 뉴스

Leader’s Today

쪼그라든 골목경제 쫙쫙

박준희 서울 관악구청장

방역, 방역, 다시 또 방역

정순균 서울 강남구청장

‘싹수 있는’ 기업 키우는 송파

박성수 서울 송파구청장

“KTX 의정부 연장 필요”

오승록 서울 노원구청장

자료 제공 : 정책브리핑 korea.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