질병관리본부 ‘청’ 승격… 전문성 강화

행안부, 정부조직법 개정안 발표

가야고분군, 세계인 가슴에 감동 준비 끝

유네스코 세계유산 신청 후보 선정돼

“한 뼘의 도시공원도 해제하지 않겠다”

박원순 시장, ‘그린뉴딜’ 정책 발표

서울시, 중증장애인 전세자금 지원 확대

폰트 확대 폰트 축소 프린트하기
서울시가 반지하, 쪽방촌 등 열악한 주거환경에서 생활하는 저소득 중증장애인의 자립 기반을 마련하기 위한 주거지원을 확대한다.

시는 올해 약 48억원을 투입해 저소득 중증장애인 가구에 최대 1억 6000만원의 전세보증금을 무이자로 최장 6년 동안 지원한다고 8일 밝혔다. 지원금액은 2인 이하 가구가 최대 1억 5000만원, 3인 이상 가구가 최대 1억 6000만원이다. 전세금 상승을 고려해 지원금을 전년 대비 가구당 1000만~3000만원 높이고, 지원 가구도 전년 대비 2배 이상 늘렸다.

지원 기간은 2년이며, 2회까지 연장할 수 있어 최장 6년 동안 지원한다. 자립생활가정 퇴소자, 자립생활센터 프로그램 이용자, 체험홈 퇴소자에게 우선 공급한다.

김희리 기자 hitit@seoul.co.kr

2020-03-09 11면
페이스북 트위터 카카오스토리 밴드 블로그

많이 본 뉴스

Leader’s Today

차 없어도 병원 고민 ‘NO’

행복택시 만든 김미경 은평구청장

해외 유입 야생동물 엄격 관리

정세균 총리 “제2코로나 막자”

홍천, 마스크 1만장 전달

6·25 때 전사한 佛장교 고향에 제공

아이·운전자 다 지킨다

박성수 서울 송파구청장

자료 제공 : 정책브리핑 korea.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