카페·미용실, 지자체 신고만 하면 바로 영업

정부 ‘행정기본법’ 7일 국무회의 의결

대기업 절반 ‘근로시간 단축제’ 도입

고용부, 올 법 적용 대상 2978곳 조사

가습기 살균제 피해 인정범위 확대

환경부, 관련 법령 개정안 입법예고

부천시, 관광호텔 3곳 해외입국자 안심숙소 활용

폰트 확대 폰트 축소 프린트하기

강력한 사회적 거리두기로 2차 감염 방지… 입국자 가족 안심숙소 협약


부천시청 전경

경기 부천시가 강력한 사회적 거리두기를 위해 관내 3개 관광호텔을 해외입국자의 국내 가족이 임시로 생활할 수 있는 ‘안심 숙소’로 활용한다.

시는 최근 해외 입국자가 확진 판정을 받은 이후 가족이 2차 감염된 사례가 늘어나면서, 입국자를 자가 격리하고 가족들은 입국자와 분리되어 생활하면 감염 위험성이 차단될 것이라 보고 호텔을 가족 임시 생활시설로 활용하기로 했다.

이에 부천시는 지난 1일 고려호텔·비스테이부천호텔·파비아관광호텔 등 3개 호텔과 업무 협약을 체결했다.

협약에 따라 해외입국자의 가족은 입국자와 접촉이 없는 경우에 한해, 해외입국자가 자택에서 자가 격리하는 동안 부천시와 3개 호텔이 협의한 숙박료로 호텔을 이용할 수 있다. 3개 호텔에서 제공하는 객실은 총 275개로, 기존 숙박료보다 최대 37% 할인된 가격으로 이용할 수 있다.

이용을 원하는 가족은 본인 신분증, 주민등록등본 또는 가족관계증명서, 해외입국자의 출입국사실증명서 또는 항공권, 비자 등 해외 입국 증빙서류를 호텔에 제시하면 된다.

장덕천 부천시장은 “안심 숙소 운영으로 해외 입국자 가족들의 불편을 해소함과 동시에 지역 사회로의 감염 차단 효과가 기대된다”며 “코로나19로 관광업계가 어려운 상황임에도 안심 숙소 운영에 동참해준 관광호텔에 감사하다”고 말했다.

이명선 기자 mslee@seoul.co.kr
페이스북 트위터 카카오스토리 밴드 블로그

많이 본 뉴스

Leader’s Today

고교생과 도시문제 해법 찾기

정원오 서울 성동구청장

관악, 생활현장 ‘집중 방역 ’

박준희 서울 관악구청장

더위 물렀거라~

구로 어르신 ‘쿨스카프’ 900개 지원

“30년 만의 폭우도 대비하라”

김수영 서울 양천구청장

우리 지역 자랑볼거리 즐길거리교육&라이프

자료 제공 : 정책브리핑 korea.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