짜파구리 감칠맛 좋제, 다시마 키워 보람 크제

제철 맞아 활기 띤 완도군 금일도

서울 면세점 사실상 폐업 상태

서울연구원, 최근 16주 카드 거래 분석

부천시, 관광호텔 3곳 해외입국자 안심숙소 활용

강력한 사회적 거리두기로 2차 감염 방지… 입국자 가족 안심숙소 협약

폰트 확대 폰트 축소 프린트하기

부천시청 전경

경기 부천시가 강력한 사회적 거리두기를 위해 관내 3개 관광호텔을 해외입국자의 국내 가족이 임시로 생활할 수 있는 ‘안심 숙소’로 활용한다.

시는 최근 해외 입국자가 확진 판정을 받은 이후 가족이 2차 감염된 사례가 늘어나면서, 입국자를 자가 격리하고 가족들은 입국자와 분리되어 생활하면 감염 위험성이 차단될 것이라 보고 호텔을 가족 임시 생활시설로 활용하기로 했다.

이에 부천시는 지난 1일 고려호텔·비스테이부천호텔·파비아관광호텔 등 3개 호텔과 업무 협약을 체결했다.

협약에 따라 해외입국자의 가족은 입국자와 접촉이 없는 경우에 한해, 해외입국자가 자택에서 자가 격리하는 동안 부천시와 3개 호텔이 협의한 숙박료로 호텔을 이용할 수 있다. 3개 호텔에서 제공하는 객실은 총 275개로, 기존 숙박료보다 최대 37% 할인된 가격으로 이용할 수 있다.

이용을 원하는 가족은 본인 신분증, 주민등록등본 또는 가족관계증명서, 해외입국자의 출입국사실증명서 또는 항공권, 비자 등 해외 입국 증빙서류를 호텔에 제시하면 된다.

장덕천 부천시장은 “안심 숙소 운영으로 해외 입국자 가족들의 불편을 해소함과 동시에 지역 사회로의 감염 차단 효과가 기대된다”며 “코로나19로 관광업계가 어려운 상황임에도 안심 숙소 운영에 동참해준 관광호텔에 감사하다”고 말했다.

이명선 기자 mslee@seoul.co.kr
페이스북 트위터 카카오스토리 밴드 블로그

많이 본 뉴스

Leader’s Today

아이·운전자 다 지킨다

박성수 서울 송파구청장

학생에게 예방키트 안전 선물

채현일 서울 영등포구청장

학교 방역 가방 프로젝트 시작

김수영 서울 양천구청장

초등 1년 충치, 주치의와 상의

오승록 서울 노원구청장

자료 제공 : 정책브리핑 korea.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