철산3동 성당, 광명장애인종합복지관에 후원금 전달

총 526만원 코로나19 위기가정 12곳 지원

폰트 확대 폰트 축소 프린트하기
광명시 철산3동 성당이 광명장애인종합복지관에 후원금 526만 3500원을 지원했다.

경기 광명시 철산3동 성당이 광명장애인종합복지관(관장 김수은 수녀)에 후원금 526만 3500원을 지원했다. 이 후원금은 코로나19로 위기상황에 있는 가정을 지원할 예정이다. 철산3동 성당(주임신부 이나라 사무엘) 교우들의 자발적인 계좌 개설로 모금된 후원금은 지난 3월 25일 246만 2500원, 31일 280만 1000원 등 두 차례에 걸쳐 복지관에 전달했다.

후원금은 코로나19사태로 복지관 재활훈련을 받지 못하게 된 이용인들과 일자리 등이 단절돼 가족 수입의 소득이 감소된 이웃들에게 지원된다. 가족구성원의 일자리 상실로 위기를 겪는 중위소득100% 이내와 소득인정액 70% 이내 정부지원이 어려운 12가구에 선별 지원될 예정이다.

지난 2일 교우들을 대신해 철산3동 성당 주임신부와 총회장·소공동체회장이 후원금을 전달했다. 복지관은 성당에 후원금 사용에 대한 계획을 설명했다.

광명장애인종합복지관은 “앞으로도 장애인에 대한 지속적인 관심과 사랑을 약속한 철산3동 성당 교우분들께 다시 한 번 감사드린다”고 말했다. 사례관리지역연계팀 연락처 070-4510-3640~2.

이명선 기자 mslee@seoul.co.kr

페이스북 트위터 카카오스토리 밴드 블로그

많이 본 뉴스

Leader’s Today

쪼그라든 골목경제 쫙쫙

박준희 서울 관악구청장

방역, 방역, 다시 또 방역

정순균 서울 강남구청장

‘싹수 있는’ 기업 키우는 송파

박성수 서울 송파구청장

“KTX 의정부 연장 필요”

오승록 서울 노원구청장

자료 제공 : 정책브리핑 korea.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