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단독] ‘저공해車 보급목표’ 미달 땐 업체 제재

통계청 발표 ‘2020 고령자 통계’ 분석

‘위생 불량’ 김장재료 제조·판매업체 43곳 적발

평균 27.9년… 부처별 최대 13년 11개월차 행복도시건설청 17년 4개월로 가장 빨라 세종시 평균 17.6년… 전남은 28.3년 걸려

“전기료 못 내, 가게 접지도 못해”… 강원 산골 ‘뼈아픈

공사 관계자들 “한밤 파쇄석 500t 운반” 스카이칠십이 “금시초문, 말도 안 된다” 인천공항공사 “사실 확인 땐 법적 조치”

‘목공예의 고장’ 진주서 짜맞춤의 진수를 즐겨요

폰트 확대 폰트 축소 프린트하기

새달 6~9일 경남문화예술회관서 개최
한송전통목가구연구회 작품 32점 선봬


정교한 짜맞춤 기술로 만드는 전통 목가구의 아름다움과 섬세함을 볼 수 있는 전통 목가구 전시회가 목공예 고장 경남 진주시 경남문화예술회관에서 열린다.

한송전통목가구연구회는 ‘제5회 한송전통목가구연구회 회원전’을 다음달 6~9일 경남문화예술회관 1층 제2전시실에서 개최한다고 30일 밝혔다. 연구회는 대한민국 가구명장이며 국가중요무형문화재 제55호 소목장 이수자인 한송 김병수(69) 명장으로부터 사라져 가는 전통 목가구 제작기술을 배우며 전승 활동을 이어 가는 소목공예연구 모임이다. 회원 대부분은 직장인이어서 틈틈이 시간을 내서 기술을 익힌다.

올해 전시회는 ‘손에서 손으로 이어짐에 대한 미학’을 주제로, 회원 22명이 만든 다양한 전통 목가구 32점을 전시한다. 김병수 명장이 만든 ‘약장’과 ‘삼태극 이층문갑장’ 등 2점의 작품도 특별 전시돼 뛰어난 소목공예 기술도 감상할 수 있다. 7, 8일에는 ‘어린이 목공체험 교실’을 운영하고 ‘대한민국 가구제작명장 김병수 삼태극 시연회’도 마련된다.

조규일 진주시장은 “한송전통목가구연구회의 소목공예 전승활동과 전시가 창의적 문화사업 성장에도 많은 도움이 될 것”이라고 밝혔다.

진주 강원식 기자 kws@seoul.co.kr

2020-07-31 12면
페이스북 트위터 카카오스토리 밴드 블로그

많이 본 뉴스

Leader’s Today

강남 이사 오면 방역키트 받으세요

전입신고하면 가구당 1세트씩 지급 비대면 결제·QR코드 감염병관리도

가족과 집에서… 은평 ‘도전! 랜선 역사골든벨’

초등생 포함 2인 이상 참여 14일 마감 은평구 유튜브 채널 통해 19일 생중계

영등포 “자가격리 수험생 수능장 이동 에스코트”

전담공무원 지정… 특별방역대책 시행 채 구청장 “수험생 최선 다하게 도울 것”

관악-서울대 캠퍼스타운 기업 스타트업 ‘대상’

[힘내라! 청춘 응원하는 지자체] 초음파 인지 시스템 개발 ‘에니아이’ 수상 내년에도 15곳 입주… 데모데이 등 지원

자료 제공 : 정책브리핑 korea.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