충청·경기 특별재난지역 先선포 後피해조사 검토

행정·재정·금융·세제 등 특별지원

“장점마을 집단 암은 폐기물 부적정 처리 탓”

감사원, 익산시 지도·감독 실태 점검 결과 “퇴비 원료를 비료 원료로 쓰게 신고 접수 고온건조 과정 오염물질·악취 지속 발생”

대기업 사내복지기금 협력회사 지원 허용… 상생의 길 열린

고용부, 근로복지기본법 개정 입법예고

여주시, 농민수당 60만원 9월 지급

폰트 확대 폰트 축소 프린트하기

경기도서 처음...8400농사에서 신청

경기 여주시는 오는 9월 14일에 농민수당을 지급한다고 31일 밝혔다.

농민수당은 논밭 면적을 합해 1000㎡ 이상(농업경영체 등록 기준)을 경작하는 여주지역 농가가 대상이며 농가당 60만원이 지역화폐인 여주사랑카드로 지급된다.

농민수당 지급은 여주시가 경기도 시·군 가운데 처음이며 지역화폐로 지원하는 것은 전국 첫 사례다.

앞서 여주시는 지난해 말 ‘농민수당 지원 조례’를 제정했으며 올해 예산에 66억원(1만 1000 농가 분)의 사업비를 반영했다.

지난 1∼2월 지원 농가를 접수한 결과 모두 8400 농가가 신청했다.

당초 지난 6월 농민수당을 지급할 계획이었지만 코로나19 사태와 관련한 재난기본소득과 긴급재난지원금 지급이 먼저 이뤄지며 3개월 연기됐다.

여주사랑카드를 소지하지 않은 농가는 다음 달 3∼21일 읍·면·동 사무소에서 발급받을 수 있으며 9월 14일 자동으로 60만원이 카드에 입금된다.

시 관계자는 “추석 명절에 맞춰 농민수당이 지급되며 농업인들의 제사용품 등의 구매 부담이 줄고 지역경제 활성화에도 도움이 될 것으로 기대한다”며 “농민수당을 신청하지 않은 농가는 추석 이후라도 신청하면 지급받을 수 있다”고 말했다.

신동원 기자 asadal@seoul.co.kr
페이스북 트위터 카카오스토리 밴드 블로그

많이 본 뉴스

우리 지역 자랑볼거리 즐길거리교육&라이프

자료 제공 : 정책브리핑 korea.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