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현대판 음서제’ 별정우체국 손본다

우정사업본부 ‘혁신 TF’ 구성, 제도 개선 우체국장 1회만 승계… ‘추천국장’ 폐지

“의대 정원 증원 안 된다”… 동네의원도 14일 파업

대학병원 전공의들은 7일 업무 중단 의협 “공공의대 설립·원격의료도 반대”

“낙동강 하굿둑 장기간 개방했을 때 주변지역 지하수 염분

환경부, 한 달간 ‘실증 실험’ 결과 공개

광명 무료 업사이클 창작 공연 성황

폰트 확대 폰트 축소 프린트하기

아트센터서 ‘리플레이메이커 6기 공연… 직접 제작 업사이클 악기로 창작


광명시 광명업사이클아트센터에서 리플레이메이커 시즌6 업사이클 창작 공연이 성황리에 열렸다. 광명시 제공

경기 광명시 광명업사이클아트센터에서 지난 1일 리플레이메이커 시즌6 업사이클 창작 공연이 성황리에 열렸다.

이 공연은 어린이 체험 프로그램인 ‘리플레이메이커’시즌 6에 참가한 어린이들이 직접 만든 업사이클 타악기로 선보이는 창작공연이다. 2014년 이후 7년째 진행되는 광명업사이클아트센터를 대표하고 있다.

공연은 피리와 비슷한 ‘카쥬’ 연주 및 우유 박스로 만든 ‘카혼’ 악기를 두드리며 리듬 퍼포먼스를 진행하는 play1 팀과 폐목재를 활용해 만든 실포폰 형태의 ‘마림바’와 페트병으로 만든 ‘쉐이커’를 연주하는 play2 팀으로 구성됐다.

특히 리플레이메이커 시즌6에 참가한 아이들은 직접 작곡한 노래와 청개구리, 카트라이더 주제곡 등 익숙한 노래를 악기로 연주해 관객들로부터 큰 박수를 받았다.

공연 축하차 참석한 박승원 광명시장은 “업사이클 아트와 음악이 결합된 창의적인 공연은 앞으로 미래 세대들에게 환경을 생각하고 그린 시대를 살아 갈 수 있는 자양분이 될 것”이라고 말했다.

공연에 연속 참가한 이시현(철산초·13) 어린이는 “지난번 참가 할 때보다 더 알차고 재밌었다”며 “다음 공연에도 또 참여하고 싶다”고 소감을 전했다.

이명선 기자 mslee@seoul.co.kr
페이스북 트위터 카카오스토리 밴드 블로그

많이 본 뉴스

Leader’s Today

“청년들 창업공간 충분히 넓은가…” 설계까지 따진 ‘희망

[현장행정] ‘오랑’ 공사장 살핀 유덕열 구청장

5만5700㎞ 발품 행정의 힘… ‘힐링 노원’ 더 가까워졌다

[Seoul 구청장과 톡~톡] 오승록 노원구청장

온라인에 ‘서리풀 책장터’ 열린다

서초, 전국 최초 온라인 도서 교환 행사 언택트 시대 맞춰 비대면 시스템 구축

구청 점거농성 40일 만에… 노원구서비스공단 노사 협상 타결

고령친화 직종 최대 3년 기간제 신규 채용 무기계약직서 일반직 전환은 협의 계속

우리 지역 자랑볼거리 즐길거리교육&라이프

자료 제공 : 정책브리핑 korea.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