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단독] 공공병원 신·증축 추경 반영한다더니… 노사정 합

文 “잠정합의문 내용 3차 추경에 증액” 현실엔 4차 추경·내년 예산안에도 빠져 공공병원 최대 걸림돌 예타 개선도 답보 “文대통령 공공의료 언급은 립서비스”

감사원 “靑 어린이날 영상제작 때 국가계약법 위반”

용역계약 체결 전에 특정 업체에 발주 납품 완료 상태서 계약기간 허위 명시 비서실 “일정 촉박 탓… 재발방지 교육”

“돌봄교실 지자체 이관 법안 폐기하라”…새달 파업 예고

운영책임 ‘학교→국가·지자체’ 법안 발의 돌봄전담사들 “공공성 훼손… 법 폐기를” 교원단체 “정부·지자체 책임져야 할 복지”

성남 아동수당 체크카드 ‘시민 만족도 95.2%’…지난해보다 9% 높아

폰트 확대 폰트 축소 프린트하기

동네마트·식료품점 406억원 최다...지역경제 활성화에 기여


성남시는 전국 지자체중에 유일하게 아동수당을 모든 아동에게 수당플러스 2만원을 추가로 지역화폐로 지급한다. 성남시 제공

아동수당을 지역화폐로 지급하는 ‘성남형 아동수당 제도’가 시행 2년만에 정착돼 지역 경제 활성화에 큰 기여를 한 것으로 나타났다.

성남시는 올해로 도입 2년째를 맞는 ‘아동수당 및 아동수당플러스 지원 사업’에 대한 시민 만족도가 95.2%인 것으로 조사됐다고 11일 밝혔다.

이는 작년의 만족도 86.2%보다 9%p 높은 수치다.

지난 7월 말 체크카드 발행 제휴사인 신한카드사에 만족도 조사를 의뢰, 아동수당 체크카드 사용자(설문완료 응답자 수 956명)에게 문자를 발송해 응답하는 방식으로 시민 만족도, 사용처 등 8가지 내용을 조사·분석했다.

시민들이 만족하는 주요 이유로는 ‘체크카드 사용의 편리함’과 ‘이용 가맹점 수’ 를 꼽았다.

시는 아동수당이 시행된 이래 아동수당 및 아동수당플러스, 아동양육 긴급돌봄 등으로 1371억원을 지급했고, 이 중 1161억원(7월 31일 현재)이 지역 상권에서 소비됐다.

주 사용처는 동네마트·슈퍼·식료품점 등에서 406억원(34.9%), 대중음식점에서 247억원(21.2%), 병원·약국 147억원(12.7%), 학원 97억원(8.4%), 어린이집 53억원(6.7%), 기타 211억(16.1%)의 순으로 나타났다.

시는 전국 최초로 아동수당이 도입된 2018년부터 소득 수준 상위 10%를 제외하지 않고 모든 아동에게 수당을 지급했고, 아동수당플러스 2만원을 추가로 지급하는 등 보편적 복지에 앞장서고 있다.

또한 아동수당을 지역화폐로 지급하는 유일한 지자체이기도 하다.

은수미 시장은 “아동수당의 사용처와 사용 시기 등을 데이터를 통해 확인할 수 있는 유일한 지자체인만큼 앞으로 객관적 데이터에 기반한 아동복지 서비스를 통해 아이 키우기 좋은 성남으로 자리매김해 나가겠다.”고 밝혔다.

신동원 기자 asadal@seoul.co.kr
페이스북 트위터 카카오스토리 밴드 블로그

많이 본 뉴스

Leader’s Today

“광주·전남 행정통합… 도시경쟁력 확보·균형발전 전략 마

전격 제의에도 전남도의 긍정 답변 받은 이용섭 광주시장

“구청이 무너지면 코로나 못 이긴다”…최전선 공무원들의

[현장 행정] 코로나 방역 일손 돕는 유덕열 동대문구청장

동작 ‘언택트 추석’

“빈틈없는 방역”… 추석 종합대책 추진 주택가 대청소·저소득층 나눔 캠페인

전국시군구의장協 회장에 조영훈 서울 중구의장

4선 조 회장, 중구의회서 첫 당선 영광 “지방자치법 개정안, 기초단체도 적용을”

자료 제공 : 정책브리핑 korea.kr